최종편집 : 2020-05-25 10:41 (월)
K리그 챔피언 전북 vs FA컵 챔피언 수원... 숙명의 라이벌전으로 K리그 포문
상태바
K리그 챔피언 전북 vs FA컵 챔피언 수원... 숙명의 라이벌전으로 K리그 포문
  • 정석현 기자
  • 승인 2020.05.06 18: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현대모터스축구단이 2020 K리그1의 포문을 연다.

전북현대가 코로나19로 인해 연기된 2020 K리그1 개막전을 70일 만에 오는 8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수원삼성과 치른다.

지난 시즌 K리그 챔피언의 자격으로 올해 K리그 개막전을 홈에서 갖는 전북은 지난해 FA컵 우승팀 수원을 상대로 자존심 대결을 펼친다.

코로나19 여파로 인해 K리그 사상 최초의 무관중 개막전을 치르는 전북은 수많은 팬들과 경기장에서 함께 하지 못하지만 중계를 통해 응원해주시는 팬들을 위해 반드시 승리하겠다는 각오다.

전북은 현재 수원과 K리그 역대전적에서 29승 23무 30패로 단 1승을 뒤지고 있어 이날 경기에서 승리해 통산 전적 동률을 이루겠다는 각오다.

특히 전북은 수원과의 최근 10경기에서 6승 3무 1패로 압도하고 있어 이번 개막전의 승리도 자신하고 있다.

또한 27라운드로 경기 수가 줄어든 만큼 단 한 경기도 방심하지 않고 모든 경기를 승리로 장식하기 위해 총력을 펼친다는 각오다.

한편 전북은 무관중으로 인해 팬들의 함성이 없는 경기를 치르게 돼 팬들로부터 응원 메시지를 받아 경기장 관중석에 부착해 선수들에게 힘을 전할 예정이다.
정석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한국판 뉴딜' 속도전에…새만금 개발 탄력 기대
  • 전북대, 국토부 한옥전문인력양성기관 선정
  • 정읍시, 첨단과학산업 분야 국비 확보 ‘박차’
  • 정읍시, 언론인 정례 브리핑 재개
  • 정읍시, 전 시민 10만원씩 재난기본소득 지급
  • 새만금신공항 건설 추진 가시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