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6-03 03:02 (수)
전북스포츠과학센터, 선수 기량 향상 적극 지원
상태바
전북스포츠과학센터, 선수 기량 향상 적극 지원
  • 정석현 기자
  • 승인 2020.05.05 15: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스포츠과학센터가 선수들의 기량 향상 지원에 총력을 기울리고 있다.

5일 전북체육회(회장 정강선)에 따르면 스포츠과학센터는 코로나19 여파로 스포츠 과학 서비스를 선수들에게 직접 지원을 못하게 되자 기회를 삼아 내실을 다지고 한 단계 발전하기 위한 방안을 모색·추진중이다.

지난 2016년 문을 연 스포츠과학센터는 그간 축적 돼 있는 데이터(50여 종목·5000여명)를 빅데이터로 구축, 종목과 연령에 따른 체력 특성을 비교·분석하는 작업이 한창이다.

빅데이터가 구축되면 앞으로 선수 발굴·육성하는 데 있어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코로나19 여파로 각종 체육대회가 중단 돼 실전 경험을 쌓는 무대가 줄어들자 종목별(팀별) 맞춤형 훈련 프로그램을 구축하기위한 방안도 마련했다.

정확한 운동 동작을 통해 훈련효과를 극대화시킬 수 있는 트레이닝 방법을 제작, 일부 종목에 배포했다. 

아울러 코로나19로 대회에 출전하지 못하고 훈련도 제한 돼 있어 선수들이 혼란스러워하자 심리적인 안정도 돕고 있다.

비대면 방식인 유선전화를 통해 심리상담을 원하는 선수와 지도자들에게 멘탈강화 상담을 진행하고 있다.

전북스포츠과학센터 이영란 센터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직접 지원은 할 수 없지만 맞춤형 프로그램으로 선수들의 기량 향상을 돕겠다”고 말했다.
정석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군산 중고차 수출단지 조성 급물살
  • 기획) 김제시, 재난·재해 등 위기관리 현장을 가다
  • 새만금 육상태양광 3구역, 군산 기업 2곳 포함
  • 전북대, 국토부 한옥전문인력양성기관 선정
  • 새만금신공항 건설 추진 가시화
  • 정읍시, 첨단과학산업 분야 국비 확보 ‘박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