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5-29 02:01 (금)
군산시, 고령운전자 운전면허증 반납 도내 최고
상태바
군산시, 고령운전자 운전면허증 반납 도내 최고
  • 김종준 기자
  • 승인 2020.04.07 14: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산시 고령운전자 운전면허증 반납제도가 실속 있는 혜택으로 시민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시는 군산경찰서와 협업을 통해 지난 1월부터 고령운전자 운전면허증 반납자에 대해 군산사랑상품권 또는 교통카드로 지급하는 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이 제도는 70세 이상 어르신이 군산경찰서에 운전면허증을 반납하고 신청서를 제출하면, 군산시에서 확인 후 10만원 상당의 군산사랑상품권 또는 교통카드를 등기우편으로 지급하는 제도다.

 

시는 지난해 9월 고령운전자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지원 조례를 제정해 4천만원의 예산을 확보했었다.

 

그러나, 지원가능한 고령운전자 400명 중 현재 347명(86.7%)의 지원자가 신청해 추가적으로 2,100만원의 추경 예산을 확보했다.

 

고남철 교통행정과장은 “도내에서 가장 많은 고령운전자가 운전면허증을 자진 반납하는 성과를 달성했다”면서 “앞으로도 지속적인 홍보로 고령운전자 운전면허증 반납을 확대해 고령운전자 교통사고를 예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군산=김종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북대, 국토부 한옥전문인력양성기관 선정
  • 정읍시, 첨단과학산업 분야 국비 확보 ‘박차’
  • 새만금신공항 건설 추진 가시화
  • 정읍시, 언론인 정례 브리핑 재개
  • 민주당, 한국형 뉴딜과 그린 뉴딜 추진
  • 군산 중고차 수출단지 조성 급물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