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7-05 12:32 (일)
정읍시, 마을 터줏대감 ‘보호수·노거수’ 지킨다
상태바
정읍시, 마을 터줏대감 ‘보호수·노거수’ 지킨다
  • 김진엽 기자
  • 승인 2020.04.02 02: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읍시가 오랜 시간 동안 지역사회와 함께해 온 보호수와 노거수를 지키기 위한 사업을 추진한다.

시는 오는 5월까지 9800만원을 들여 덕천초등학교 외 2개소에 자리한 3본의 보호수와 태인면 태남리 545-5 12개소에 자리한 22본의 노거수를 대상으로 외과수술과 주변정비를 실시한다.

생태적으로 보존가치가 높은 산림문화자원인 보호수와 마을의 역사를 고스란히 간직한 노·거목·희귀목 등 노거수에 대해 주기적으로 생육환경을 점검하고 관리하겠다는 취지다.

보호수는 보존과 증식 가치가 있어 지역에서 보호하는 나무이고, 노거수는 수령이 많고 커다란 나무를 이른다.

시는 수령이 100년 이상이고 규격 등이 적합한 나무 중 학술적 가치가 높은 노목, 거목, 희귀목 등 역사와 전설이 담겨 보호할 필요가 있는 나무를 보호수로 지정했다.

현재 43개 지역에 소나무, 팽나무, 느티나무, 버드나무, 은행나무, 감나무, 배롱나무 등 68을 지정해 지속적으로 관리하고 있다.

지정된 보호수와 노거수의 병충해를 방제하고 생육환경을 점검, 생장 불량목과 고사 우려목에 대해 외과수술 등 체계적인 관리를 한다는 방침이다.

김양호 산림녹지과장은 앞으로도 마을 터줏대감인 보호수와 노거수를 체계적으로 관리하고 역사와 전통을 가진 산림문화자원을 보존하는데 힘을 쏟겠다고 말했다. 정읍=김진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1보]전주여고 3학년 코로나19 양성
  • [종합]전주여고 학생 가족 모두 음성…학교와 학원 등 960명 전수조사
  • [2보] 전주 여고생, 2차 검사서도 ‘양성’
  • 한전, 2020년 전력설비 국가안전대진단 시행
  • 전주 여고생 확진자 미술학원 건물 폐쇄될까
  • 전주 여고생 동선 공개…접촉 40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