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7-05 12:32 (일)
정읍시 ‘코로나19 예방’ 구내식당·민원실 가림막 설치
상태바
정읍시 ‘코로나19 예방’ 구내식당·민원실 가림막 설치
  • 김진엽 기자
  • 승인 2020.04.02 02: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읍시가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정부의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 일환으로 시청 구내식당과 민원실에 안심 가림막을 설치했다.

구내식당과 민원실은 장소 특성상 밀접 접촉이 많아 마스크 착용만으로는 코로나19 감염을 차단하기 어렵다는 지적이 꾸준히 제기돼 왔다.

시는 이를 개선하기 위해 직접적인 접촉을 최소화하고 비말(침방울) 감염을 물리적으로 차단할 수 있는 효과적인 방법으로 안심 가림막을 설치했다.

이번 안심 가림막 설치로 직접 접촉을 최소화하면서 식사와 업무처리가 가능해져 시민과 공무원 모두에게 심리적 안정감을 제공하고 코로나19 예방에도 큰 도움이 될 전망이다.

시는 이외에도 청사 출입 시 마스크 착용 의무화, 열화상카메라를 통한 발열 체크, 손 세정제 비치 등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

또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구내식당 휴무일을 코로나19 안정화 때 까지 월 2회 휴무에서 4회로 확대해 운영하고 있다.

유진섭 시장은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됨에 따라 시민의 안전을 우선으로 생각해 가림막을 설치했다다소 불편하더라도 시민들께서도 예방수칙 준수와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에 적극 협조해 주시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정읍=김진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1보]전주여고 3학년 코로나19 양성
  • [종합]전주여고 학생 가족 모두 음성…학교와 학원 등 960명 전수조사
  • [2보] 전주 여고생, 2차 검사서도 ‘양성’
  • 한전, 2020년 전력설비 국가안전대진단 시행
  • 전주 여고생 확진자 미술학원 건물 폐쇄될까
  • 전주 여고생 동선 공개…접촉 40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