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6-05 01:19 (금)
진안군, 벼 육묘 상자처리제 지원
상태바
진안군, 벼 육묘 상자처리제 지원
  • 박철의 기자
  • 승인 2020.04.01 14: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벼 모판 단 한번 처리로 경영비 절감 크게 기여

진안군이 벼 병해충 종합방제를 위한 육묘 상자처리제 지원사업을 추진함에 따라 벼 재배농가의 노동력과 경영비 절감이 예상된다.
군 농업기술센터는 상자처리제 지원 사업비 3600만원을 확보하여 220ha규모로 사업의 파급효과가 높은 대규모 육묘농가이나 선도농가를 대상으로 공급한다고 밝혔다.
본격적으로 벼 농사가 시작되는 4월부터 시범농가를 대상으로 상자처리제 처리방법 기술교육과 처리 후 에로사항 및 효과 등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할 예정이다.
상자처리제는 이앙 7일전부터 이앙 당일 사이에 모판에 단 한번 처리만으로 벼 농사에서 문제가 되는 주요 병해충을 대부분 방제할 수 있어 생육기 농약살포 횟수를 줄여 노동력 및 생산비 절감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김필환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상자처리제는 병해충 사전예방을 통해 고품질 쌀 생산과 생산비를 절감할 수 있는 실용기술이다”면서 “지속적인 방제효과 분석을 통해 친환경 재배농가를 제외한 진안군 전 농가로 확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군산 중고차 수출단지 조성 급물살
  • 기획) 김제시, 재난·재해 등 위기관리 현장을 가다
  • 새만금 육상태양광 3구역, 군산 기업 2곳 포함
  • 새만금신공항 건설 추진 가시화
  • 전북대, 국토부 한옥전문인력양성기관 선정
  • 정읍시, 첨단과학산업 분야 국비 확보 ‘박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