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5-29 02:01 (금)
정읍시 공무원 ‘코로나19 위기극복’ 앞장
상태바
정읍시 공무원 ‘코로나19 위기극복’ 앞장
  • 김진엽 기자
  • 승인 2020.03.31 2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진섭 시장-4개월간 급여 30% 반납, 5급 이상-성금 1510만원 기탁

유진섭 시장을 비롯한 정읍시 간부공무원들이 코로나19 위기극복에 앞장서고 있다.

특히, 유진섭 시장은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고통 분담을 위해 이달부터 4개월간 급여의 30%를 반납키로 했다.

또한 임민영 부시장과 5급 이상 간부공무원 68명이 급여의 일부를 반납해 31일 코로나19 극복 성금 1510만원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

임민영 부시장은 100만원, 4급 국·소장은 30만원씩, 5급 실··소장과 읍··동장은 20만원씩 기탁했다.

이와 함께 정읍시공무원노동조합도 조합원을 대상으로 자율 모금을 진행 중이며, 오는 2일 기탁할 예정이다.

유진섭 시장은 코로나19 사태가 안정될 때 까지 공직자로서 책임을 다하고 시민들과 함께 한마음으로 위기 극복에 모든 노력을 쏟겠다고 밝혔다.

한편, 정읍시는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구내식당 휴무를 월 2회에서 주 1회로 바꿔 지역 내 식당을 이용하며 골목상권 살리기에 앞장서고 있다. 정읍=김진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북대, 국토부 한옥전문인력양성기관 선정
  • 정읍시, 첨단과학산업 분야 국비 확보 ‘박차’
  • 새만금신공항 건설 추진 가시화
  • 정읍시, 언론인 정례 브리핑 재개
  • 민주당, 한국형 뉴딜과 그린 뉴딜 추진
  • 군산 중고차 수출단지 조성 급물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