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4-01 00:37 (수)
부안 왕등도서 60대 손가락 분쇄 골절 
상태바
부안 왕등도서 60대 손가락 분쇄 골절 
  • 장세진 기자
  • 승인 2020.03.25 17: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안 상왕등도 인근에서 조업중인 선원이 손가락 분쇄 골절 사고를 당했다.

25일 부안해경에 따르면 전날 오후 6시 10분께 9.77톤급 선박에 타 있던 남성 A(65)씨는 룰러에 손이 걸려 들어가면서 손가락 3개가 분쇄 골절됐다. 

신고를 접수한 해경은 함정을 급파해 A씨를 전주의 한 병원으로 이송했다.

해경은 “양망작업을 하던 도중 사고가 난 것으로 보인다”며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장세진수습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1보]전주서 도내 10번째 확진자 발생
  • 정읍시 ‘논 재배 옥수수 장기저장 기술보급’ 추진
  • 익산 첫 확진자 발생…미국 다녀 온 대학생
  • 벚꽃축제 '줄취소'에 상춘객은 울상
  • 정부, 요일별 마스크 구매 5부제 실시
  • “전북 도약기업 넘어 세계 선도하는 기업으로 도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