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4-01 00:37 (수)
남원시, 코로나19 지역고용대응 특별지원사업 추진
상태바
남원시, 코로나19 지역고용대응 특별지원사업 추진
  • 천희철 기자
  • 승인 2020.03.26 0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급휴직근로자, 프리랜서 생계비 등과 단기 일자리 제공

남원시가 코로나19에 따른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다양한 시책을 펼치고 있다.

25일 시에 따르면 금번에 추가로 “코로나19 지역고용대응 특별지원사업” 시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코로나19 피해사업장 무급휴직근로자 생계비 지원” 시책으로 조업이 부분중단 또는 전면 중단된 5인 미만 소상공인 사업장에서 무급휴직을 실시하는 경우 저소득 근로자 400명에게 4억원의 예산으로 1인당 일 2.5만원 월50만원, 최대 100만원의 생계비 지원하게 된다.

사업장 요건은 코로나19 피해 이후 국가 감염병 위기 경보 수준 “심각” 단계 이후(‘20. 2. 23)영업일 5일 이상 무급휴직을 실시한 모든 업종의 사업장이 가능하다.

또 코로나19로 인해 일을 수행하지 못하는 저소득층 특수형태근로종사자 프리랜서 등 사각지대 지원” 시책으로 4.8억여원의 예산을 들여 기준 중위소득 1인 가구 1,757,194원 이하인 경우에 한해 1인당 월 최대 50만원 2개월의 생계비를 483명에게 지원하게 된다.

지원요건은 신청 전 3개월의 용역계약서, 위촉서류, 용역비(노무비) 소득금액증명원 등 객관적으로 확인 가능한 사람으로서 특고 프리랜서 확인자 중 고용보험 미가입자이다.

생계비지원은 남원시일자리지원센터(620-5891)로 문의하면 된다.

또한 코로나19로 인해 “일자리를 잃은 일용직, 특수형태근로종사자 등 단기일자리 제공” 시책으로 공공기관의 단기일자리를 제공해 실직자 생활안정을 도모한다.

지원대상은 코로나로 인해 실직 1개월 이상인 실직자에게 우선 지원하며, 대상자 선정 시 소상공인 카드수수료, 공공요금, 사회보험료 접수, 방역 등 공공일자리에 참여하게 되고, 1인당 월 180만원, 최대 540만원(3개월)의 인건비를 지급받게 된다.

단기일자리 참여는 4월 남원시 일자리경제과(620-6339)로 문의하면 된다.
남원=천희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1보]전주서 도내 10번째 확진자 발생
  • 정읍시 ‘논 재배 옥수수 장기저장 기술보급’ 추진
  • 익산 첫 확진자 발생…미국 다녀 온 대학생
  • 벚꽃축제 '줄취소'에 상춘객은 울상
  • 정부, 요일별 마스크 구매 5부제 실시
  • “전북 도약기업 넘어 세계 선도하는 기업으로 도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