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5-28 09:49 (목)
4월 1일부터 선박검사 안받고 운항하면 즉시단속
상태바
4월 1일부터 선박검사 안받고 운항하면 즉시단속
  • 김명수 기자
  • 승인 2020.03.11 1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음달 1일부터 안전검사를 받지 않고 운항하는 어선은 해경에 즉시 단속된다.

군산해양경찰서는 노후, 방치 선박에 대한 해양사고를 줄이고 어선 불법 개조 사례를 막기 위해 4월 1일부터 ′선박검사 미(未)수검 어선 특별단속′에 돌입할 방침이다고 11일 밝혔다.

관련규정에 따라, 5톤 미만의 무동력어선을 제외한 모든 어선은 건조 이후에 정기, 중간, 특별, 임시로 나눠 선박의 길이와 나이와 크기에 따라 정기적으로 검사를 받아야한다.

이를 어기고 선박을 운항할 경우 어선법에 따라 1년 이하의 징역 또는 10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지게 된다.

해경은 이달 31일까지 이 같은 내용을 현장에서 홍보하고 계도한 뒤 다음달 1일부터는 집중단속에 돌입하는 ′단속 전 사전 예고제′를 활용하고 있다.

군산해경 조성철 서장은 “검사비용과 시간을 아끼려고 안전의 가장 기본인 선박검사를 하지 않는 경우가 종종 발생하고 있다”며 “해양사고는 인명피해로 이어지는 경우가 많아 안전을 꼼꼼하게 챙겨줄 당부드린다”고 전했다. 김명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한국판 뉴딜' 속도전에…새만금 개발 탄력 기대
  • 전북대, 국토부 한옥전문인력양성기관 선정
  • 정읍시, 첨단과학산업 분야 국비 확보 ‘박차’
  • 정읍시, 언론인 정례 브리핑 재개
  • 새만금신공항 건설 추진 가시화
  • 정읍시, 전 시민 10만원씩 재난기본소득 지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