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4-05 12:09 (일)
김제시, 저소득층 건강보호를 위한 마스크 지원
상태바
김제시, 저소득층 건강보호를 위한 마스크 지원
  • 임재영 기자
  • 승인 2020.02.26 1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제시가 비용부담으로 마스크 구매가 어려운 저소득층의 건강보호를 위해 보건용 마스크 지원에 나선다.

시는 고농도 초미세먼지 유입에 따른 취약계층 건강증진 대책으로 지난해 11월 1억8천만원의 예산을 투입, 관내 저소득층 1만124명에게 44만매의 미세먼지 차단 마스크를 보급한 바 있으며, 최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 예방을 위한 선제적 대응 방안으로 올해도 총사업비 5억3천여만원을 투입, 보건용 마스크 66만매를 지원할 계획이다.

보급용 마스크는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인증을 받은 KF94 마스크를 기준으로 기초수급자 및 차상위계층, 사회복지시설 거주자 등 총 1만2,207명에게 개인당 50매씩 지급할 예정이다.

이에 시는 사업자 선정을 완료하고 지난 25일 관내 저소득층에게 보건용 마스크 6만매를 배부 완료했으며, 오는 4월까지 매주 6만매씩 순차적으로 보급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지원 대상자는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직접 수령해야 하며 다만 거동이 불편한 경우사회복지공무원이 가정으로 직접 방문 전달해 누락 없이 적기에 마스크 보급을 완료할 계획이다.

또한 사회복지시설 거주자는 시설에서 수령 할 수 있도록 거주시설로 일괄 보급한다.

박준배 김제시장은“경제적으로 어려워 마스크 구입이 힘든 저소득층이 코로나19로 인해 고통받지 않도록 빠짐없이 마스크를 지원할 계획이며, 예방수칙에 대한 교육도 병행 실시해 마스크 보급 효과를 극대화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제=임재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1보]전주서 도내 10번째 확진자 발생
  • 정읍시 ‘논 재배 옥수수 장기저장 기술보급’ 추진
  • 벚꽃축제 '줄취소'에 상춘객은 울상
  • 익산 첫 확진자 발생…미국 다녀 온 대학생
  • “전북 도약기업 넘어 세계 선도하는 기업으로 도약”
  • [2보]도내 10번 확진자 전주서 음식점 운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