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3-28 23:22 (토)
‘춘향골에 봄이 오네…’복사꽃 만개
상태바
‘춘향골에 봄이 오네…’복사꽃 만개
  • 천희철 기자
  • 승인 2020.02.21 0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원시 시설복숭아 풍년 예고

남원 춘향골 복숭아가 금지면 서설하우스농가에서 올겨울 기습 한파를 이기고 따뜻한 날씨의 영향으로 복사꽃을 만개시키며 풍년을 예고하고 있다.

시설복숭아는 이른 재배를 목적으로 하우스에서 재배하며 가온을 하거나 보온 등으로 시기를 조절하는 방식으로 남원지역에서는 1월 상순에 가온을 시작하며 노지재배보다 40일 빠른 2월 하순에 복사꽃이 만개 5월 하순에 출하하는 방식이다.

현재, 남원시 복숭아는 270농가 330ha가 재배중이며 이중 시설하우스 복숭아 11ha가 시설재배 중이다.

시설재배 복숭아는 복숭아가 생산되지 않는 단경기에 높은 가격을 받는 틈새시장의 작목으로 최소한 노지 복숭아가 출하되기 전까지 수확, 판매가 완료되어야 한다.

남원시의 시설재배 복숭아의 70%이상이 조생종이기 때문에 소득이 높을 전망이다.

한편 남원시농업기술센터(소장 나상우)는 복숭아 시설재배와 더불어 노지 재배에서도 춘향골 복숭아의 명품화를 위해 병해충 방제, 탑프루트 단지 육성 등 지속적인 품질관리 및 개선 사업을 실시해 농업개방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와 함께 고민하며 최고 품질의 과수생산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남원=천희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1보]전주서 도내 10번째 확진자 발생
  • 정읍시 ‘논 재배 옥수수 장기저장 기술보급’ 추진
  • [속보]전주에서 코로나19 검사받은 대구 50대 '양성'
  • 정부, 요일별 마스크 구매 5부제 실시
  • [속보] 전북 첫 신천지 교인 확진자 발생
  • 익산 첫 확진자 발생…미국 다녀 온 대학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