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3-29 08:49 (일)
전북 소방 코로나19 대응 총력...음압 이송용 들것 중국인 유학생 많은 지역에 재배치
상태바
전북 소방 코로나19 대응 총력...음압 이송용 들것 중국인 유학생 많은 지역에 재배치
  • 김명수 기자
  • 승인 2020.02.19 17: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 소방본부는 코로나19 관련해 도내 중국인 유학생 이송을 위해 유학생이 많은 지역을 중심으로 음압 이송용 들것을 재배치했다고 19일 밝혔다.  

음압 이송용 들것은 지난 6일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전담119구급대 도내 13곳에 두루 배치했던 것으로 이번 재배치는 3월 대학교 개강에 맞춰 입국하는 3000여 명의 중국인 유학생에 대한 14일간 격리조치를 실시할 예정인 가운데 유증상자 발생에 대비하기 위한 것이다.  

중국 유학생이 많은 지역인 전주, 군산, 익산, 김제, 완주를 중심으로 재배치 된 음압 이송용 들것은 환자 이송 시 들것에서 오염된 공기를 필터로 여과 배출해 외부 오염을 방지하는 기능의 들 것으로 환자의 상태를 확인할 수 있도록 투명구조로 되어 있다.   

홍영근 소방본부장은 “119전담구급대의 적극적인 이송 지원으로 코로나19 확산을 막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명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1보]전주서 도내 10번째 확진자 발생
  • 정읍시 ‘논 재배 옥수수 장기저장 기술보급’ 추진
  • [속보]전주에서 코로나19 검사받은 대구 50대 '양성'
  • 정부, 요일별 마스크 구매 5부제 실시
  • 익산 첫 확진자 발생…미국 다녀 온 대학생
  • [속보] 전북 첫 신천지 교인 확진자 발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