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3-30 19:08 (월)
정헌율 시장 “경기 활성화 지역 전체가 나서달라”
상태바
정헌율 시장 “경기 활성화 지역 전체가 나서달라”
  • 정영안 기자
  • 승인 2020.02.17 13: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익산시가 코로나 19’로 얼어붙은 지역경제 활성화를 비롯해 국가식품클러스터 기업유치 강화 등 경제 분야에 대한 행정력을 집중한다.

정 시장은 17일 간부회의에서곧 중국인 유학생 입국시기가 다가옴에 따라 집중관리가 필요하다학교 측과 지속적으로 협의해 협조할 사항은 적극 지원하고 지역사회에 코로나 19가 확산되지 않도록 집중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지난주부터 실시하고 있는 시청 구내식당 휴무가 소상공인들에게 긍정적인 평가를 받고 있다며 이로 인한 효과가 전 지역으로 확산될 수 있도록 공무원들이 솔선수범해 줄 것을 주문했다.

앞서 익산시는 지역경제 살리기 일환으로 이달 말까지 구내식당 운영을 잠정 중단하기로 했다.

또한 경찰서와 교육청, 국토관리청 등 지역의 주요기관 37곳에 구내식당 운영을 축소하거나 휴무, 직원들의 외부 식당 이용 독려를 검토해달라고 협조를 요청했다.

아울러 국가식품클러스터의 기업유치 활동을 강화할 것도 주문했다.

정 시장은 식품클러스터에 대한 투자 여건이 좋아지고 있지만 아직 이를 모르는 식품기업들이 많다이 같은 내용을 집중적으로 홍보해 분양률을 끌어올려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입주기업에 대한 지원내용 등을 기업들에게 알리고 타겟층을 정해 전방위적인 기업유치 활동에 주력해달라고 당부했다.

식품클러스터는 조세특례법 개정으로 수도권 과밀억제권역 외에서 국가식품클러스터에 20211231일까지 입주하는 기업에게 법인소득세를 3년간 100%, 이후 2년간 50%의 감면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이외에도 다양한 기업 인센티브가 제공된다.

이 밖에도 학교급식에 납품하는 친환경 농산물 품목을 확대해 아이들에게 건강한 음식을, 농가에게는 소득향상을 제공하는 12조의 효과를 거둘 수 있는 방안마련을 주문했다.

정헌율 익산시장은농촌이 갈수록 고령화되고 어려워지고 있는 것이 현실이다지역 농업 경쟁력을 높일 수 있는 지원책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농민들에게 실질적인 혜택이 돌아갈 수 있도록 적극 나서달라고 전했다.

익산=정영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1보]전주서 도내 10번째 확진자 발생
  • 정읍시 ‘논 재배 옥수수 장기저장 기술보급’ 추진
  • 익산 첫 확진자 발생…미국 다녀 온 대학생
  • 정부, 요일별 마스크 구매 5부제 실시
  • [속보] 전북 첫 신천지 교인 확진자 발생
  • 벚꽃축제 '줄취소'에 상춘객은 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