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9-25 20:47 (금)
남원시,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준비 ‘착착’
상태바
남원시,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준비 ‘착착’
  • 천희철 기자
  • 승인 2020.02.14 0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외부재자신고 접수 담당자 배치 및 모의 재외선거 실시·선거법 교육 박차

남원시가 오는 4월 15일에 치러질 제21대 국회의원 선거를 대비해 지난 6월부터 모의 재외선거를 실시한데 이어, 선거종합상황실을 마련하는 등 선거준비를 철저히 준비하고 있다.

13일 시는 총선준비에 있어 먼저 시는 오는 15일까지 마감하는 국외부재자신고인 접수를 위해 23개 읍면동 및 주관부서(행정지원과) 선거담당자와 주민등록담당자 등 60여명의 직원들을 배치했다.

또 시는 총선 주요일정(선거인명부 작성 및 확정, 사전투표소 준비 등)에 따라 자체 매뉴얼을 작성, 각 읍면동에 제공하고 있으며 수시로 교육도 실시하고 있다.

특히 총선 주관부서인 행정지원과는 감사실과 함께 선거중립 및 공직기강 확립을 위한 대책반도 운영, 수시로 읍면동을 방문해서 직원 공직기강, 선거 중립 등 선거 전 이행상황을 점검하고 있다.

또한 이・통장회의에도 참석해 공직선거법상 할 수 없는 행위 안내 및 선거 중립을 당부하고 있다.

한편 류흥성 행정지원과장은 “제21대 국회의원 선거를 차질없이 추진 될 수 있도록 충분히 관계 공무원 교육을 실시하고 유관기관과 유기적으로 대비하고 있다”며 “많은 시민들이 투표에 참여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홍보에도 만전을 기하는 등 총선 준비를 더욱 철저히 하겠다”고 말했다.
남원=천희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코로나 위기 속 전국기능경기대회 딜레마 ‘취소냐, 강행이냐’
  • 전북 군산형 일자리, 이달 중 공모사업 계획서 제출
  • 스쿨존 안전망 구축과 지역사회 교통안전의식 고취 나선다
  • 전북, 방문판매발 'n차 감염' 공포 재현되나
  • (인터뷰) 임기 마친 안호영 前 민주당 전북도당위원장을 만나
  • [속보]전북 코로나19 확진자 2명 추가 발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