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3-30 19:08 (월)
익산 정책과제 출범, ‘환경친화’ ‘핵심시정’에 초점
상태바
익산 정책과제 출범, ‘환경친화’ ‘핵심시정’에 초점
  • 정영안 기자
  • 승인 2020.02.13 13: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익산시는 올해 5대 핵심시정(환경,역사,식품산업,지역경제,미래성장동력) 추진에 발맞춰 98개 사업을 2020년 정책과제로 선정했다.

2020년 정책과제는 환경친화도시 선포이후 환경친화 중점도시로의 구체적 실현과제를 정책과제로 진입시키며 확대 출범했다.

정책과제는 환경친화과제 30개와 핵심시정과제 68개로 구성됐다.

이 가운데 상대적으로 중요도와 난이도가 있는 31개는 중점과제로, 그 외 67개는 일반과제로 관리된다.

특히 중점과제는 매주 간부회의를 통해 추진실적을 집중 관리하고, 일반과제 중 시정과제는 시장이 월별 서면보고를 받는다.

환경과제는 부시장 주관으로 월별 보고회를 개최·관리한다. 또한 정책과제는 상·하반기 연 2회 사업성과를 중심으로 평가가 이루어진다.

지난해 정책과제와 크게 달라진 점으로는 첫째, 환경친화정책의 정책과제 진입(30) 둘째, 도전적 사업추진이 요구되는 사업의 중점과제(익산시 푸드플랜 수립 및 추진) 전환 셋째, 혁신행정의 핵심 키워드인 적극행정(기존 친절행정과 통합 추진) 과제 진입 넷째, 2020년 신규국가예산사업의 정책과제(익산 세계유산탐방거점센터 건립사업, 석탄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 도서관(유천,영등) 문화시설 기반확충사업) 진입 등이다.

한편 정책과제를 변화하는 정책 트렌드에 발 빠르게 대처할 수 있도록 연중 상시 신규 진입이 가능하며, 이를 위해 전문적 컨설팅을 수시로 운영할 예정이다.

익산=정영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1보]전주서 도내 10번째 확진자 발생
  • 정읍시 ‘논 재배 옥수수 장기저장 기술보급’ 추진
  • 익산 첫 확진자 발생…미국 다녀 온 대학생
  • 정부, 요일별 마스크 구매 5부제 실시
  • [속보] 전북 첫 신천지 교인 확진자 발생
  • 벚꽃축제 '줄취소'에 상춘객은 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