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4-08 10:31 (수)
심정지 사건 잇따라
상태바
심정지 사건 잇따라
  • 김명수 기자
  • 승인 2020.02.02 16: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내서 심정지로 인한 사망사건이 잇따랐다.

1일 오후 1시께 진안군 주천면 구봉산에서 A(74)씨가 산행 중 심정지 상태로 쓰러진 채 발견됐다.
소방당국은 A씨를 인근 병원으로 옮겼으나 사망했다.

앞선 지난달 31일 오전 8시 22분께 김제시 검산동 국민체육센터 인근 벤치에서도 B(39)씨가 심정지 상태로 발견됐다.
B씨는 발견시 호흡이 없고, 무의식 상태로 소방은 B씨를 경찰에 인계했다.
소방당국과 경찰은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다. 김명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1보]전주서 도내 10번째 확진자 발생
  • 벚꽃축제 '줄취소'에 상춘객은 울상
  • 정읍시 ‘논 재배 옥수수 장기저장 기술보급’ 추진
  • 익산 첫 확진자 발생…미국 다녀 온 대학생
  • “전북 도약기업 넘어 세계 선도하는 기업으로 도약”
  • [2보]도내 10번 확진자 전주서 음식점 운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