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9-27 22:43 (일)
정읍시, LPG 가스시설 개선…안전사고 예방
상태바
정읍시, LPG 가스시설 개선…안전사고 예방
  • 김진엽 기자
  • 승인 2020.01.22 22: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서민층 가정 금속배관·가스 타이머 등 설치 무료 지원

정읍시가 LPG 가스를 사용하고 있는 서민층의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다음 달부터 가스시설 개선사업을 추진한다.

이는 기초생활 수급자와 차상위계층 등 서민층 가정의 LPG 고무호스를 금속 배관으로 교체하거나 가스 타이머 설치를 무료로 지원해 주는 사업이다.

시는 올해 LPG를 사용하고 있는 서민층 225가구의 금속배관을 교체하고 400가구에 가스타이머를 설치 지원할 계획이다.

가스시설 개선을 원하는 가구는 오는 28까지 주소지 관할 읍면사무소와 동주민센터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정부는 가스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내년부터 LPG를 사용하고 있는 일반가정도 금속 배관으로 교체를 의무화하고 있다.

이와 관련 시는 올해 말까지 기초생활수급자와 차상위계층 등 가정에 가스시설 개선을 완료해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서민층 생활안정에 기여할 방침이다.

시는 2009년부터 현재까지 매년 서민층을 대상으로 가스시설 개선사업을 추진해 오고 있으며 작년까지 13000여 가구에 금속배관과 가스 타이머를 설치 지원했다.

유명수 지역경제과장은 생활이 어려운 시민들이 LPG 가스관을 교체하지 못해 대형사고로 이어지는 위험성이 있다가스시설 개선 지원사업을 차질 없이 추진할 수 있도록 철저히 준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정읍=김진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코로나 위기 속 전국기능경기대회 딜레마 ‘취소냐, 강행이냐’
  • 전북 군산형 일자리, 이달 중 공모사업 계획서 제출
  • 스쿨존 안전망 구축과 지역사회 교통안전의식 고취 나선다
  • 전북, 방문판매발 'n차 감염' 공포 재현되나
  • 한병도 의원, 아들 병역면제 관련 입장 밝혀
  • 전북,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2주간 연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