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2-20 23:11 (목)
‘남원시 신중년 활동 수요 발굴 용역’ 추진
상태바
‘남원시 신중년 활동 수요 발굴 용역’ 추진
  • 천희철 기자
  • 승인 2020.01.23 1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원시 총 인구에서 신중년 인구가 차지하는 비율이 2010년 25.7%(22,458명)에서 2019년31.8%(25,965명)으로 나타났다.

22일 시는 허태영 부시장, 사회적협동조합 지리산이음 관계자, 2019년 신중년 경력형 일자리사업자 2명이 참여한 가운데, 시청 2층 회의실에서 ‘남원시 신중년 활동 수요 발굴 용역’ 중간보고회를 개최하고 이같은 결과를 발표했다.

우리나라 전체인구의 약 14%를 차지하는 1차 베이비부머 은퇴가 시작돼 신중년의 활용 문제가 사회 전분야로 확산됨에 따라 시는 인구감소에 대응하고 베이비부머 세대의 은퇴에 적극 대비하기 위해 2019년 전라북도 일자리창출 최우수 인센티브를 활용, 신중년 활동에 대한 다양한 수요를 발굴하고자 지리산이음에 용역을 의뢰했다.

특히 시는 여건에 맞는 신중년 일, 활동 수요를 발굴하고 구체적인 사업과 과제를 제시하는데 목적을 두고 용역을 실시했으며, 지리산지음은 이번 연구용역에서 △신중년의 개념과 특성 규명 및 지역여건조사 △현황분석을 비롯한 신중년활동과 관련한 중앙정부 및 지자체사업 현황분석 △남원형 수요발굴 및 프로세스 수립△신중년 관련 사업별 대상, 교육, 자원 등을 제시했다.

남원시는 중간보고회 결과를 토대로, 향후 오는 2월 최종보고회를 개최함으로 신중년 활동수요 용역 결과를 마무리할 예정이다.
남원=천희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정읍시, 겨울철 축사시설 점검·관리 철저 당부
  • 현대중공업·한국지엠 이어...'OCI 군산공장' 멈춘다
  • 〔인터뷰〕 윤의권 회장 (동국대 G미래&힐링 최고위 원우회)을 만나
  • 익산시 “친환경 명품도시 만들겠다”
  • 민주평화당 김광수 국회의원, 재선 성공해 전주 현안 해결 밝혀
  • 입춘대길(立春大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