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2-25 17:43 (화)
지역화폐 ‘익산 다이로움’ 카드 출시, 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상태바
지역화폐 ‘익산 다이로움’ 카드 출시, 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 정영안 기자
  • 승인 2020.01.18 17: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익산시가 지역화폐 익산 다이로움카드를 출시해 지역경제 활성화가 기대된다.

17일 익산시는 모바일 앱과 오프라인에서 동시에 지역화폐익산 e로움을 발행하고 운영에 돌입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출시된 화폐는 100억원 규모로 시민들이 보다 편리하게 사용하고 부정유통을 방지하기 위해 도내 최초로 충전식 선불카드 형태로 발급됐다.

별도의 가맹점 모집 없이 카드결제가 가능한 지역의 소상공인 매장에서 사용할 수 있다.

대형마트와 같은 대규모 점포나 기업형슈퍼마켓, 유흥업소, 사행성 오락업소 등에서는 사용이 제한된다.

본인 명의의 은행계좌와 스마트폰을 소유하고 있는 만 14세 이상의 시민이면 신용등급에 상관없이 월 50만원, 연간 500만원 한도 내에서 누구나 익산 다이로움카드를 발급받을 수 있다.

지역화폐의 큰 장점 가운데 하나인 인센티브를 평상시에는 5%, 특별한 이벤트 기간에는 10%까지 적립 받을 수 있으며 연말정산 시 사용금액의 30%까지 소득공제가 가능하다.

익산시는 지역화폐 첫 출시와 설 명절맞이 이벤트로 다음달 29일까지 충전금액의 10%를 추가적립 인센티브로 제공한다.

이달과 2월까지 각각 최대한도인 50만원씩 충전하면 각각 5만원씩 추가적립 된다.

구매방법은 스마트폰의 구글 Play 스토어또는 애플 APP 스토어를 통해 어플을 설치 후 회원가입, 카드신청, 본인 희망계좌등록(18개 은행) 과정을 거쳐 충전하면 2~3일내 카드배송을 받아 별도 등록 절차 없이 바로 사용할 수 있다.

또한 하나은행을 방문하면 카드(하나은행 계좌 등록)를 즉시 발급받을 수 있다.

앞서 익산시는 지역화폐 이용방법을 알리고 활성화하기 위해 대학생 서포터즈 23명을 행정복지센터에 배치해 시민들에게 지역화폐를 홍보하고 카드발급과 충전방법을 안내한다.

아울러 모바일 카드발급 및 사용방법이 어려운 분은 익산시내 인근 KT 대리점(21개소), 관내 은행을 방문하면 사용방법을 안내받을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익산 다이로움 카드는 지역자금의 역외유출을 방지하고 지역 내 소상공인 보호 및 자영업자의 소득증대에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이를 성공적으로 안착시켜 지역경제 활성화에 보탬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익산=정영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속보]113번 확진자 직장동료 1명 '양성'
  • 전북, 113번 환자 가족 4명, 1차 검사 '미결정'
  • 전북 113번 환자 동선 공개
  • 정읍시, 겨울철 축사시설 점검·관리 철저 당부
  • 전북지역 대학 '개강 추가연기' 검토 필요
  • 외출 필수품 된 마스크...‘비싸지고 귀해지고’ 불만 폭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