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9-29 23:51 (화)
정동영 대표, 아파트값 상승에 누가 일할 맛 나겠냐
상태바
정동영 대표, 아파트값 상승에 누가 일할 맛 나겠냐
  • 이민영 기자
  • 승인 2020.01.16 2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정부 집값 상승에 전 연령층 투기

정동영 민주평화당 대표는 국토교통부로부터 제출받은 ‘투기과열지구 아파트 입주계획서’를 분석한 결과를 16일 발표했다.

정 대표는 이 자료에서 “10대는 68%, 20대는 54%가 실거주가 아닌 임대를 목적으로 주택을 구입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전연령층에서 월별 임대목적 구입이 늘어나 문재인 정부의 집값 상승으로 인해 시세차익 및 임대목적의 투기 수요가 상당부분 작용한 것으로 추정된다”고 분석했다.

그러면서 “정부는 다주택자의 주택 구매가 줄었다고 자화자찬하고 있지만 실제로는 임대목적의 투기성 구매가 증가한 것이다”며, “주변 동료·이웃이 집값 상승으로 수 억원의 시세차익을 얻는 것을 보는데 일할 맛이 날리 만무하다”는 설명을 덧붙였다. 

정 대표는 “부동산 개혁 3종 세트 전면 실시와 투기를 유발하는 3기 신도시 중단, 토지임대 건물분양주택 등 저렴한 공공주택 지속 공급 등 집값을 잡을 수 있는 강력한 대책을 실시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서울 = 이민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코로나 위기 속 전국기능경기대회 딜레마 ‘취소냐, 강행이냐’
  • 전북 군산형 일자리, 이달 중 공모사업 계획서 제출
  • 스쿨존 안전망 구축과 지역사회 교통안전의식 고취 나선다
  • 전북, 방문판매발 'n차 감염' 공포 재현되나
  • 한병도 의원, 아들 병역면제 관련 입장 밝혀
  • 전북,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2주간 연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