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2-25 08:53 (화)
검찰, 얼굴 없는 천사 기부금 훔친 일당 구속 기소
상태바
검찰, 얼굴 없는 천사 기부금 훔친 일당 구속 기소
  • 정석현 기자
  • 승인 2020.01.16 17: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 노송동 얼굴 없는 천사가 두고 간 수천만원의 기부금을 훔친 일당이 법정에 서게 됐다.

전주지검은 A(35)씨와 B(34)씨를 특수절도 혐의로 구속기소 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들은 지난달 30일 오전 10시3분께 전주시 노송동 주민센터 뒷편 희망을 주는 나무 주변에 얼굴 없는 천사가 두고 간 6000여만원이 담긴 기부금 박스를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주범인 A씨는 경찰조사에서 당초 "유튜브를 통해 이 시기에 '얼굴 없는 천사가' 방문한다는 사실을 알고 있었다"며 "컴퓨터 수리점을 한 곳 더 열기 위해 기부금을 훔쳤다"고 진술했다.
정석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속보]113번 확진자 직장동료 1명 '양성'
  • 전북, 113번 환자 가족 4명, 1차 검사 '미결정'
  • 전북 113번 환자 동선 공개
  • 정읍시, 겨울철 축사시설 점검·관리 철저 당부
  • 전북지역 대학 '개강 추가연기' 검토 필요
  • 도내 세번째 확진자 동선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