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8-10 19:18 (월)
검·경, 8개월간 전주지역 조폭 24명 기소
상태바
검·경, 8개월간 전주지역 조폭 24명 기소
  • 정석현 기자
  • 승인 2020.01.13 18: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검경이 재건 움직임을 보이고 있는 전주지역 조직폭력배 소탕에 적극 나섰다.

전주지검은 최근 8개월 간 관내 폭력조직인 나이트파 소속 조직원 17명을 폭력행위 등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구속기소하고 7명을 불구속 기소했다고 13일 밝혔다.

검찰에 따르면 지난 2016부터 2018년까지 3년간 월드컵파·나이트파·오거리파 등 전주 지역에서 활동하는 3개 폭력조직 간의 잦은 충돌로 해당 소속 조폭 70여명이 구속기소되면서 세력이 약화됐다.

하지만 이후 나이트파가 신규 조직원을 가입시키는 등 폭력조직의 재건을 꾀한다는 첩보가 경찰에 입수됐다.

이에 경찰은 지난해 5월부터 10월까지 관련자 50여명을 조사하고 휴대폰 압수수색 등 광범위한 수사를 진행, 나이트파 소속 조직폭력배 24명(구속 12명)을 범죄단체 가입 등 혐의로 검찰에 송치했다.

검찰 관계자는 “경찰과 긴밀한 협조체계를 구축해 단호하고 효과적으로 조직폭력의 준동을 차단해 왔다”며 “앞으로도 조폭 근절을 위한 노력을 지속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정석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북, 자동차 '품질인증부품생산' 메카로 급부상
  • 배수관 터지며 발생한 싱크홀
  • 기획) 민선 7기 김제시, 살기 좋은 행복한 김제와 시민들이 신뢰하는 수돗물 공급 만전 기해
  • [속보]헌재, '신생 매립지, 종전 관할구역과 연관성 없다'
  • 전주시설공단, 한전과 전기버스용 충전설비 제공 협약 체결
  • 차규근 본부장, 외국인 정책현황과 미래 특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