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9-30 12:32 (수)
순창군, 2020년 주민 복지예산 691억원 편성
상태바
순창군, 2020년 주민 복지예산 691억원 편성
  • 손충호 기자
  • 승인 2020.01.12 15: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순창군이 올해 주민복지예산으로 691억원을 편성해 `복지가 먼저인 순창 건설`에 앞장선다. 
 올해 주목할 만한 점으로 `참좋은 가족센터 건립사업`이다. 생활SOC복합화 사업으로 진행되는 이번 건립사업에 총 사업비 65억을 투입, 연면적 2,400㎡로 지하1층, 지상 3층 규모로 건립되며, 올 하반기 착공을 앞두고 있다. 
 가족센터 건립으로 다문화, 한부모, 독거가구 등 다양한 가구형태의 구성원들을 한 곳에서 통합지원 할 수 있는 길이 열리게 됐다. 또 여성의 취.창업 연계를 위한 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하며, 지역내 여성의 역량강화를 위한 거점 역할도 수행할 것으로 전망된다.
 국가를 위해 헌신한 유공자들의 처우도 개선된다. 올해부터 보훈수당이 기존 6만원에서 8만원으로 월 2만원씩 인상되고, 미망인 보훈수당(월 5만원)도 새롭게 신설해 320명의 미망인들이 혜택을 보게 된다. 
 또 장애인 처우개선에도 노력할 예정이다. 올해부터 희망수당이 신설돼 경증장애인중 경제적 여건이 어려운 장애인에게 매월 2만원을 지급하며, 장애인거주시설 기능보강 사업에 4억 3천 6백만원, 장애등급제 폐지와 등급결정 기준 완화로 진행될 장애인 활동지원사업에 22억 2천만원도 투입된다. 
 영유아 아이들과 청소년의 생활여건도 대폭 개선된다. 읍내에서 멀리 떨어진 면 단위 영유아 및 청소년들을 위해 복흥면 청소년문화의집 및 공립형 지역아동센터 건립 사업이 본격 추진된다. 또 순창군청소년수련관 옆 공터에는 롤러스케이트장이, 여름철에는 일품공원내 어린이 물놀이장도 들어서며, 놀이문화 여건도 좋아진다.
 행복누리센터 내 다함께돌봄센터도 월요일부터 금요일 오후 1시부터 저녁 9시까지 운영해, 만 3세~만 12세이하 아동을 키우는 가정의 보육부담을 대폭 줄일 계획이다.
 긴급복지 예산도 지난해 보다 2억 4천 5백만원이 늘어난 4억 7백만원을 편성해 갑작스런 위기상황으로 생계유지가 곤란한 대상자와 복지사각지대 해소에 집중한다. 
 여성과 아동안전을 위해 야간 여성안심귀갓길 조성에도 1천 5백만원을 편성했으며, 다문화 여성들에게 고국방송을 들을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다문화 글로벌방송 설치 및 이용료 지원에 1천 5백만원을 신규로 편성해 고향의 향수를 느낄 수 있도록 관심을 기울였다. 
 황숙주 군수는 “복지 예산이 지난해보다 크게 늘었지만 여전히 어려운 환경속에서 소외받는 주민들이 많이 있다“라며 ”현장중심의 찾아가는 복지행정을 추진해 모든 군민이 행복한 순창 건설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순창=손충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코로나 위기 속 전국기능경기대회 딜레마 ‘취소냐, 강행이냐’
  • 전북 군산형 일자리, 이달 중 공모사업 계획서 제출
  • 스쿨존 안전망 구축과 지역사회 교통안전의식 고취 나선다
  • 전북, 방문판매발 'n차 감염' 공포 재현되나
  • 한병도 의원, 아들 병역면제 관련 입장 밝혀
  • 전북,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2주간 연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