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8-07 23:43 (금)
군산 조촌·구암동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사업 공모
상태바
군산 조촌·구암동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사업 공모
  • 김종준 기자
  • 승인 2019.12.09 15: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산시가 조촌·구암동 일부지역에 대해 ‘2020년도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사업’ 공모에 참여키로 했다.

 

이번 공모사업은 성장 혜택으로부터 소외된 취약지역의 안전한 주거환경을 확보하기 위한 것으로 대통령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가 주관한다.

 

사업 선정 시 최대 50억원까지 지원하고, 임대주택 조성 시 70억원까지 가능하며 그 중 국비는 30억원 내외로 총사업비의 70%가 지원될 계획이다.

 

시는 이와 관련해 지난달 26일 주민설명회를 실시했으며, 주민추진위원회 구성, 주택 및 기반시설 기초조사, 세부계획 수립 등 내년 1월 말 공모 접수 대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사업에 선정되면 담장 등 노후 위험시설 정비, CCTV 설치, 도시가스 인입, 상하수도 정비 등의 생활·위생 인프라를 구축하고 일자리, 복지를 지원하는 휴먼케어사업이 가능하다.

 

특히, 취약계층에 슬레이트 지붕개량 및 창호단열 등의 집수리 지원이 가능해져 주거환경 개선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주병선 도시재생과장은 “사업 선정 시 그간 주민생활과 밀접한 기반시설 인프라 부족과 문화·복지·다목적 생활SOC시설 부재로 불편을 겪고 있던 조촌·구암동 구역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게 된다”고 말했다.

 

군산=김종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북, 자동차 '품질인증부품생산' 메카로 급부상
  • 배수관 터지며 발생한 싱크홀
  • 기획) 민선 7기 김제시, 살기 좋은 행복한 김제와 시민들이 신뢰하는 수돗물 공급 만전 기해
  • [속보]헌재, '신생 매립지, 종전 관할구역과 연관성 없다'
  • 차규근 본부장, 외국인 정책현황과 미래 특강
  • 정읍시, 사계절 향기와 매력 넘치는 ‘정향(井香)누리’ 실현 박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