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1-20 18:14 (월)
성경찬 도의원, 도민 안전 우선
상태바
성경찬 도의원, 도민 안전 우선
  • 양규진 기자
  • 승인 2019.12.06 0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도 신규사업인 안전한 밝은거리 조성사업 관련
전체 시·군 일률지원 보다 수요조사 통한 지원 당부
성경찬 전북도의원
성경찬 전북도의원

정사무감사에서 지적된 전북도청 직장민방위대의 장비대장과 실제 장비가 비치되지 않은 것에 대해 보완이 되었는지를 질의하고 빠른 시일 내에 확보할 것을 주문했다.

또 겨울철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비치되어야 할 안전장비가 있어야 할 곳에 반드시 비치되어 안전 사각지대가 발생하지 않도록 집행부의 노력을 당부했다.

이와 함께 내년도 신규사업으로 편성한 ‘안전한 밝은거리 조성사업’과 관련, 14개 시군에 일률적으로 안전시설물을 지원하는 예산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CCTV, 비상벨 등 안전시설물의 전체 수요조사를 통해 실질적으로 필요한 곳에 안전장비가 신속히 지원될 수 있도록 세밀한 검토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성경찬 위원은 전남 영광 한빛원전과 관련한 방재예산 확보, 지역자원시설세 개정 등 현안 해결을 위해 전북도 도민안전실의 역할을 강조하고 다가오는 혹한기 안전대책 등을 포함한 도민의 생명과 직결된 안전확보에 발빠른 대응을 요구했다.

양규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김수흥 예비후보(익산 갑) 출판기념회 성황
  • KCFT 노조 파업 장기화…경쟁력 적신호
  • 덕유산 휴게소 인기 메뉴 ‘맛남한우 국밥&맛남사과피자’
  • 2020 CKEF 캄한 경제문화교류 포럼 개최
  • 영광 한빛원전 ‘안전’ 어떻게 담보하나?
  • 정읍시의회 한빛원전 특위, 월성원전 방문…시민안전 대책 모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