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1-20 18:14 (월)
남원시 4년 연속 저탄소생활 실천운동 최우수기관
상태바
남원시 4년 연속 저탄소생활 실천운동 최우수기관
  • 천희철 기자
  • 승인 2019.12.06 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원시가 온실가스 감축 및 저탄소생활 실천으로 4년 연속 최우수상을 받으면서 녹색도시 남원을 다시 한 번 확인했다.

전북 14개 시·군을 대상으로 한 ‘2019년 저탄소생활 실천운동’ 평가에서 가정·상가 등 비산업부문의 온실가스 감축 및 시민들의 저탄소생활 실천운동 확산에 크게 기여한 공로로 남원시가 최우수 시로 선정돼 도지사 기관표창을 받았다.

‘저탄소 생활 성과보고회’는 저탄소생활의 확산과 온실가스를 줄이기 위해 매년 활동 사례를 평가해 우수한 지자체 및 컨설턴트, 녹색아파트를 선발하고 있다.

저탄소생활실천운동은 저탄소생활 실천 캠페인, 온실가스 진단 컨설팅 사업, 탄소포인트제 운영 등으로 평가된다.

남원시는 전체세대의 59%가 탄소포인트제에 가입했으며, 가정·상가의 에너지진단을 통해 실질적인 에너지 절약방법을 안내하는 컨설팅 사업을 총 512곳을 실시했다.

남원시가 지속적으로 실천하고 있는 주민환경교육, 친환경 체험, 환경체험부스 운영, 기후변화사진전시회, 친환경 명절보내기, 쿨·온맵시 캠페인 등 녹색생활 운동도 높은 점수를 받았다.
남원=천희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김수흥 예비후보(익산 갑) 출판기념회 성황
  • KCFT 노조 파업 장기화…경쟁력 적신호
  • 덕유산 휴게소 인기 메뉴 ‘맛남한우 국밥&맛남사과피자’
  • 2020 CKEF 캄한 경제문화교류 포럼 개최
  • 영광 한빛원전 ‘안전’ 어떻게 담보하나?
  • 정읍시의회 한빛원전 특위, 월성원전 방문…시민안전 대책 모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