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8-14 17:48 (금)
남원시 무인헬기·공동녹화장 지원사업 공모선정 쾌거
상태바
남원시 무인헬기·공동녹화장 지원사업 공모선정 쾌거
  • 천희철 기자
  • 승인 2019.12.06 0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인헬기 춘향골농협, 공동녹화장 운봉농협 선정-

남원시가 벼 재배농가의 적기영농 생산비 절감과 적기 공동방제 효과를 도모하기 위해 추진하는 2020년 쌀 경쟁력 제고 공모사업중 무인헬기 지원사업이 2년 연속 선정되는 쾌거를 올렸다.

그동안 벼농사에서 가장 어려운 공동방제 작업과 공동육묘 작업의 어려운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현장토론을 거쳐 금년 공모사업을 신청 안전영농의 획기적인 기반을 마련했다.

무인헬기 지원 사업은 고품질 쌀을 생산하는 집단화가 300㏊ 이상 조성되어 있는 지역의 농협과 영농법인체를 대상으로 지원하는 사업으로 지난 10월 전라북도에 사업 신청, 10∼11월 서면평가 및 현장평가를 거쳐 지난달 29일 남원는 춘향골농협(조합장 이기열)이 최종 선정 됐다.

사업 추진은 2020년도에 도비 4천8백만원, 시비 4천8백만원, 자부담 6천4백만원의 총 1억6천만원을 투자 벼 병해충 방제 및 일손부족을 해결하는 등 적기영농의 고품질쌀 생산기반을 구축해 나갈 예정이다.

또한, 산간 고랭지 오랜 숙원사업이었던 공동녹화장 지원사업에 운봉농협(조합장 서영교)이 선정되는 쾌거도 올렸다. 공동녹화장은 고품질쌀 계약재배 및 집단화된 쌀 생산지역을 중심으로 공동 사용할 수 있는 녹화장 시설 및 장비를 지원사업 사업으로 도비 3천만원, 시비 3천만원, 자부담 4천만원의 총 1억원을 투자해 인력난 해소와 적기영농을 통한 생산비 절감을 도모해 나갈 수 있게 됐다.

남원시는 공동녹화장 선정을 계기로 산간부와 중평야부를 연계한 공동육묘 기반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남원=천희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북, 자동차 '품질인증부품생산' 메카로 급부상
  • 배수관 터지며 발생한 싱크홀
  • 기획) 민선 7기 김제시, 살기 좋은 행복한 김제와 시민들이 신뢰하는 수돗물 공급 만전 기해
  • 전주시설공단, 한전과 전기버스용 충전설비 제공 협약 체결
  • [속보]헌재, '신생 매립지, 종전 관할구역과 연관성 없다'
  • 차규근 본부장, 외국인 정책현황과 미래 특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