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4-18 00:29 (목)
신맛 단맛의 조화 황진이
상태바
신맛 단맛의 조화 황진이
  • 전민일보
  • 승인 2008.01.31 0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맛의 고장 남원에서 생산되고 있는 전통주가 설 대목을 맞아 지난 해 얻은 명성만큼 호황을 누리고 있다. 
지리산의 맑은 공기속에서 자란 오미자와 깨끗한 물이 어우러져 빚어진 황진이주는 그 맛이 부드럽고 깨끗해 애주가들로부터 은근한 사랑을 받아오고 있다. 
지난 해 국세청의 대한민국 전통주 품평회에서 금상을 차지한 황진이주가 남북정상회담의 만찬주 대열에 선정되고, 농림부의 한국 전통주 품평회에서 대상과 함께 8명의 소믈리에가 뽑은 최고의 전통주로 뽑히면서, 애주가는 물론 일반인까지도 황진이의 유혹에 빠져들고 있다. 
황진이주는 지리산 자락에서 자란 고품질의 국산 오미자와 산수유를 원료로  쌀과 누룩을 넣어 빚은 술로, 붉은 색을 띠고 약한 오미자향에 신맛과 단맛이 조화를 이뤄 남녀가 함께 즐길 수 있는 좋은 술이다. 
희석식 복분자주 일색이던 와인시장에서 순수 발효와인으로 한국의 와인시장을 한 단계 업그레이드시킨 (유)참본의 또 하나의 자랑거리가 바로 주몽주이다. 
주몽주는 일교차가 큰 고지7대에서 자란 복분자와 쌀로 빚어 그 맛이 일품이다. 
기존의 복분자는 희석식으로 복분자와 주정(소주)을 혼합한 술이었으나 주몽주는 소주를 전혀 사용하지 않고 복분자를 100% 발효시켜 생산한 정통와인이다. 복분자는 간을 보호하고, 시력에 좋고 특히 정력에 도움을 주는 것으로 알려져 남성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시는 농업회사 법인 유한회사‘참본’과 함께 지역특화 브랜드 술 개발사업을 추진 노암동 농공단지에 전통주류제조 공장시설을 완료하고 주몽주와 황진이주 등 본격적인 생산과 홍보 마케팅 추진으로 국내 유통과 해외시장에 수출되고 있으며,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다. 
(유)참본은 ☎ 063-625-5050 선물용으로 ‘주몽주’와 ‘황진이주’를 다양하게 세트화해 판매하고 있다.남원=장두선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신천지예수교 전주교회-전북혈액원, 생명나눔업무 협약식
  • '2024 WYTF 전국유소년태권왕대회'서 실버태권도팀 활약
  • 남경호 목사, 개신교 청년 위한 신앙 어록집 ‘영감톡’ 출간
  • 이수민, 군산새만금국제마라톤 여자부 풀코스 3연패 도전
  • ㈜제이케이코스메틱, 글로벌 B2B 플랫폼 알리바바닷컴과 글로벌 진출 협력계약 체결
  • 스마트365잎새삼, 스마트팜을 통해 3년간 확정 임대료 보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