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7-08 09:30 (수)
부안 주산면 인천 연수3동,상생위한 자매결연 체결
상태바
부안 주산면 인천 연수3동,상생위한 자매결연 체결
  • 이헌치 기자
  • 승인 2019.11.11 12: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안군 주산면(면장 이평종)은 지난 9일 지역간 우호 협력과 상호발전을 위해 인천광역시 연수3동과 자매결연 협약식을 개최했다.

이날 협약식은 주산면사무소에서 양측 주민자치위원 등 6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상호 인사를 시작으로 자매결연 협약서 낭독 및 서약서 상호교환, 지역특산품 홍보 등으로 진행됐으며 부안군 대표관광지인 내소사와 채석강을 둘러봤다.

양 지역은 자매결연을 통해 우수 운영사례 정보교류 및 상호간의 중요 행사 등에 참석해 상호 우의를 증진할 계획이다.
 
또 부안군의 대표 특산품인 오디를 활용한 와인을 홍보해 특산물 직거래 등 실현가능한 협력 방안을 지속적으로 발굴 추진해 주민소득 향상의 기틀을 마련할 방안이다.

이평종 주산면장은 “이번 자매결연 협약을 통해 지역 상호간의 축제나 행사 등에 참여하고 정보 공유 및 상호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부안=이헌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1보]전주여고 3학년 코로나19 양성
  • [종합]전주여고 학생 가족 모두 음성…학교와 학원 등 960명 전수조사
  • [2보] 전주 여고생, 2차 검사서도 ‘양성’
  • 한전, 2020년 전력설비 국가안전대진단 시행
  • 전주 여고생 확진자 미술학원 건물 폐쇄될까
  • 김제시의회, 불륜사태 처리과정 아쉬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