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8-14 17:48 (금)
전주시청 노송광장, 어린이 상상력 키우는 놀이터로 변신
상태바
전주시청 노송광장, 어린이 상상력 키우는 놀이터로 변신
  • 김영무 기자
  • 승인 2019.11.10 18: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시청 앞 노송광장이 아이들의 상상력과 모험심을 키우는 놀이터로 깜짝 변신했다.
전주시는 지난 8일 아이들의 창의적이고 행복한 성장을 돕는 ‘야호 5대 플랜’의 일환으로 시청 앞 노송광장을 ‘팝업놀이터’로 운영했다. 팝업놀이터는 ‘떴다 사라진다는 뜻을 가진 ’Pop-up’과 ‘놀이터(Playground)의 합성어로, 기존 지면에 고정된 놀이터가 아닌 정해진 장소와 도구에 간섭받지 않는 새로운 형태의 놀이터를 의미한다.
이번 노송광장 팝업놀이터는 시와 사회연대인 ‘야호놀이어깨동무’가 아동의 놀 권리 확보를 위해 함께 기획한 시범사업으로 아동의 상상력과 모험심을 자극하는 다양한 콘텐츠로 채워졌다.
팝업놀이터에서는 트러스 구조를 이용한 밧줄놀이·그물놀이, 나무 팔레트 및 빈백을 이용한 외나무다리 베개싸움, 각목을 이용해 서로 지지해주는 상호지지구조를 만들어 건너보는 다빈치다리 등 기존의 목적 지향적 체험 및 교육위주의 놀이형태에서 탈피해 규칙이 유연하고 자유로운 아동 주도 놀이 프로그램이 운영됐다.
시는 이번 팝업놀이터 운영 결과를 모니터링한 후 도심 곳곳에서 팝업놀이터를 확대 운영하는 방안을 검토할 계획이다.
이날 팝업놀이터에 참여 한 아동은 “평소에 그냥 지나치기만 했던 시청 앞마당에서 새로운 놀이로 놀 수 있어서 더 재미있었고, 앞으로도 이런 놀이터가 자주 생겼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시 기획조정국 관계자는 “팝업놀이터 운영으로 얻은 아이들의 응원에 힘입어 앞으로도 아동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시도해 볼 계획”이라며 “일상과 놀이, 여가생활이 균형을 이룰 수 있는 아동 놀 권리 증진 사업을 적극 펼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어린이와 청소년의 건강하고 행복한 성장을 돕기 위해 현재 야호 숲놀이터 확충, 야호 책놀이터 조성, 야호 예술놀이터 조성, 전주형 창의학교 야호학교 확대, 야호 부모교육을 운영 등 ‘야호 5대 플랜’을 집중 추진하고 있다.김영무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북, 자동차 '품질인증부품생산' 메카로 급부상
  • 배수관 터지며 발생한 싱크홀
  • 기획) 민선 7기 김제시, 살기 좋은 행복한 김제와 시민들이 신뢰하는 수돗물 공급 만전 기해
  • 전주시설공단, 한전과 전기버스용 충전설비 제공 협약 체결
  • [속보]헌재, '신생 매립지, 종전 관할구역과 연관성 없다'
  • 차규근 본부장, 외국인 정책현황과 미래 특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