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7-08 09:30 (수)
순경 성관계 영상 유포사건 수사 난항...관련 영상 없어
상태바
순경 성관계 영상 유포사건 수사 난항...관련 영상 없어
  • 김명수 기자
  • 승인 2019.11.10 16: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료와의 성관계 영상을 유포한 사건과 관련, 해당 경찰의 휴대전화에서 관련 사진과 동영상이 발견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10일 전북경찰청에 따르면 경찰은 지난 4일 A순경의 집과 차 등을 압수수색해 확보한 휴대전화와 노트북, 블랙박스 등 증거물에 대한 디지털 포렌식 분석을 마쳤다.


조사 결과 경찰이 확보한 증거물에서는 해당 사건에 대한 영상도, 유포한 증거도 발견되지 않은 것으로 드러났다.  


하지만 경찰이 분석한 A순경의 휴대전화는 수사를 받기 2주전에 교체, 제출받은 것으로 증거인멸을 시도했다는 의혹이 일었다. 


그는 경찰 조사에서 "휴대전화가 고장 나서 바꾼 것"이라며 해명하면서도, 영상 촬영 등 일부 혐의에 대해서는 인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압수품에 대한 분석 작업을 마쳤으며 압수품에서 동료와의 성관계 관련 영상과 유포한 증거는 나오지 않았다”면서 “수사 중에 있어 자세한 것은 말해 줄 수 없다”고 말했다. 김명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1보]전주여고 3학년 코로나19 양성
  • [종합]전주여고 학생 가족 모두 음성…학교와 학원 등 960명 전수조사
  • [2보] 전주 여고생, 2차 검사서도 ‘양성’
  • 한전, 2020년 전력설비 국가안전대진단 시행
  • 전주 여고생 확진자 미술학원 건물 폐쇄될까
  • 김제시의회, 불륜사태 처리과정 아쉬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