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6-04 17:41 (목)
전주대 차혜민.성민찬 학생, 소방과학.기술경연 각각 최우수-우수상
상태바
전주대 차혜민.성민찬 학생, 소방과학.기술경연 각각 최우수-우수상
  • 이재봉 기자
  • 승인 2019.11.08 2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대 소방안전공학과 4학년 차혜민, 성민찬 학생이 최근 서초구 더케이아트홀에서 진행된 ‘제3회 대한민국 소방과학·기술 경연대회’에서 최우수상(소방청장상)과 우수상(한국소방안전원장상)을 수상했다.

10일 전주대에 따르면 소방분야 우수인력 발굴을 위해 진행되는 대한민국 소방과학·기술 경연대회는  예방행정 및 안전관리실무를 종합적으로 평가하고 소방공학과 기술에 대한 이해를 중점적으로 경연한다.

총 25,380명이 모바일 예선에 참가, 소방공무원부문 403명, 민간전문부문(소방안전관리자로 선임된 사람) 128명, 민간일반부문 218명이 최종 본선에 진출했다.

민간일반부문 본선에 진출한 차혜민, 성민찬 학생은 최종 6인에 선정되어 결선에 진출했다.

결선은 문제해결 역량이 요구되는 고난이도 문제를 풀고 고득점자순으로 상위 1~4등을 가리는데, 차혜민 학생이 2위(최우수상), 성민찬 학생이 3위(우수상)를 차지하며 두각을 나타냈다.

전주대 소방안전공학과 차혜민 학생은 “학과 교육과정에 맞춰 전공 공부를 열심히 진행해왔던 터라 특별한 준비 없이도 좋은 성과를 낼 수 있었던 것 같다.”라며, “졸업 후에는 소방안전 분야 최고의 전문가가 되어, 화재 예방법을 모든 사람에게 그것을 알리고, 국민들이 화재 걱정 없이 안전하게 살도록 만들고 싶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군산 중고차 수출단지 조성 급물살
  • 기획) 김제시, 재난·재해 등 위기관리 현장을 가다
  • 새만금 육상태양광 3구역, 군산 기업 2곳 포함
  • 새만금신공항 건설 추진 가시화
  • 전북대, 국토부 한옥전문인력양성기관 선정
  • 정읍시, 첨단과학산업 분야 국비 확보 ‘박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