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6-01 17:41 (월)
진안군 용담면, 수몰민 고향 찾아 망향제 봉행
상태바
진안군 용담면, 수몰민 고향 찾아 망향제 봉행
  • 박철의 기자
  • 승인 2019.11.07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안군 용담면(면장 최상오)은 지난 3일 용담면 체련공원 다목적구장 망향비에서 수몰민과 주민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12회 용담댐 망향제를 열고 고향에 대한 그리움을 나눴다.
허영민 망향제 추진위원장은 “수몰민의 실향의 아픔과 애환을 달래고 고향 이웃 서로가 안부를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정든 고향이 지금도 눈에 선하지만, 수몰민 모두가 용담면이 예전의 활력이 가득한 모습 못지않게 발전되기를 진심으로 기원하고 있다.”고 말했다.
2001년 완공된 용담댐은 용담면, 안천면, 상전면 등 6개 읍·면 63개 마을이 수몰되었다. 용담면은 용담댐 건설로 1,025ha가 수몰되었으며, 14개 마을 741가구 2,365명이 살아온 터전을 떠나야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군산 중고차 수출단지 조성 급물살
  • 기획) 김제시, 재난·재해 등 위기관리 현장을 가다
  • 전북대, 국토부 한옥전문인력양성기관 선정
  • 정읍시, 첨단과학산업 분야 국비 확보 ‘박차’
  • 새만금신공항 건설 추진 가시화
  • 새만금 육상태양광 3구역, 군산 기업 2곳 포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