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1-19 16:11 (일)
국립전주박물관 선비문화 아카데미 심화과정 진행
상태바
국립전주박물관 선비문화 아카데미 심화과정 진행
  • 이재봉 기자
  • 승인 2019.10.08 1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전주박물관(관장 천진기)이 선비문화 아카데미 심화과정을 마련한다.

오는 22일부터 11월 21일까지 매주 목요일 14시부터 16시까지 총 4회에 걸쳐 진행되는 이번 과정은 ‘조선 선비문화’ 특성화 사업의 일환으로 개최된다.

이에 앞서 전주박물관은 상반기에도 8회에 걸쳐 선비문화 아카데미를 진행하여 선비문화에 대한 다양한 주제를 강연을 통해 소개했다. 이번 강좌는 그 연장선에 있으며 각계 전문가를 초빙하여 심화 주제에 대한 강연을 진행하게 된다. 

오는 31일에는 ‘인성교육의 본산, 한국의 서원’이라는 주제로 이배용 한국의 서원 통합보존관리단 이사장이 강연을 진행한다. 

11월 7일에는 ‘선비의 음식문화’를 주제로 주영하 한국학중앙연구원 교수의 강연이 있으며 11월 14일에는 ‘고문서로 살펴보는 선비문화’를 주제로 안승준 한국학중앙연구원 장서각 실장의 강연과 11월 21일에는 ‘조선의 밥상머리 교육’을 주제로 김미라 성균관대 초빙교수의 강연이 진행될 예정이다. 

이번 강연에 대한 상세한 정보와 일정은 전주박물관 누리집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선비문화 아카데미 심화과정은 수강료 없이 무료로 진행되며, 별도의 신청 없이 현장에서 참여가 가능하다.

국립전주박물관회 회원과 기존 선비문화 아카데미 수강자는 우대를 할 예정이다. 

전주박물관 관계자는 "앞으로도 선비문화와 관련된 조사·연구·자료수집·전시 등을 계속 진행해 나갈 계획이다."면서  "이번 아카데미 역시 이러한 연계선상에서 있으며 우리의 문화와 전통에 대해 관심이 많은 이들에게 지식의 깊이를 더할 수 있는 뜻깊은 기회가 될 것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김수흥 예비후보(익산 갑) 출판기념회 성황
  • KCFT 노조 파업 장기화…경쟁력 적신호
  • 덕유산 휴게소 인기 메뉴 ‘맛남한우 국밥&맛남사과피자’
  • 2020 CKEF 캄한 경제문화교류 포럼 개최
  • 영광 한빛원전 ‘안전’ 어떻게 담보하나?
  • 정읍시의회 한빛원전 특위, 월성원전 방문…시민안전 대책 모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