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2-29 17:51 (토)
교통공단 ‘이륜차 사고 심각’ 단속 불시 시행
상태바
교통공단 ‘이륜차 사고 심각’ 단속 불시 시행
  • 김명수 기자
  • 승인 2019.08.20 17: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교통안전공단 전북본부는 이륜차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전주완산경찰서와 협업으로 전주시 취약지역을 대상으로 불시단속을 시행하고 있다고 20일 밝혔다.


전북지방경찰청에 따르면 최근 3년간 발생한 이륜차 교통사고는 2016년 273건(사망 21명, 부상 312명), 2017년 317건(사망18명, 부상 369명), 2018년 322건(사망 26명, 부상 372명)으로 나타났으며, 대부분 운전자의 부주의로 인해 발생하는 것으로 분석되어 인식개선이 필요하다는 지적이다.


공단은 그 일환으로 19일 야간시간대에 전주시 신시가지 일원에서 스팟 이동식으로 이륜차 불법구조변경, 무면허 운전, 안전모 미착용, 번호판 위조, 굉음유발 등에 대한 특별단속을 시행했다.


공단 한상윤 본부장은 “이륜차 특성상 안전장치가 미흡한 경우가 대부분으로 인명피해도 해마다 늘어가고 있는 실정이다“며 “교통법규 위반행위에 대해 지속적으로 합동단속을 하는 한편, 교통안전교육 및 계도활동도 병행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김명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속보]113번 확진자 직장동료 1명 '양성'
  • 전북, 113번 환자 가족 4명, 1차 검사 '미결정'
  • 전북 113번 환자 동선 공개
  • [2보]전북 군산 코로나19 70대 여성 확진...역학조사 진행 중
  • 김제 요촌동, 2020년 저소득층 대상 찾아가는 복지 방문상담 실시
  • 정읍시, 겨울철 축사시설 점검·관리 철저 당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