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2-28 17:05 (금)
부안군, 우기철 긴급 도로변·배수로 정비 시행
상태바
부안군, 우기철 긴급 도로변·배수로 정비 시행
  • 임재영 기자
  • 승인 2019.08.20 14: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안군은 우기철을 맞아 도로변 침수지역, 도로 옆 배수로 준설 등 정비가 필요한 지역에 대해 오는 30일까지 도로정비 및 배수로 준설을 완료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부안군은 최근 빈번해진 게릴라성 폭우에 도로피해를 사전에 예방하고 원활한 도로 통행 등을 위해 지난달 읍면 수요조사 결과를 토대로 사업이 꼭 필요한 지역을 선정해 정비사업을 진행 중이다.
정비사업은 사업비 2000만원으로 굴삭기와 15톤 덤프 장비를 임차해 읍면별 순서에 의거해 실시된다.
부안군 관계자는 “칡넝쿨로 인해 교통표지판 및 이정표 등 시인성 확보가 안 되는 곳은 조속 정비를 시행하고 있다”며 “소파, 요철 등 도로가 훼손돼 사고위험이 있는 곳은 즉시 보수해 사고예방에 신속히 대응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속보]113번 확진자 직장동료 1명 '양성'
  • 전북, 113번 환자 가족 4명, 1차 검사 '미결정'
  • 전북 113번 환자 동선 공개
  • [2보]전북 군산 코로나19 70대 여성 확진...역학조사 진행 중
  • 정읍시, 겨울철 축사시설 점검·관리 철저 당부
  • 김제 요촌동, 2020년 저소득층 대상 찾아가는 복지 방문상담 실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