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2-14 00:10 (토)
정읍시의회, 서울시의회 방문 우호교류 강화
상태바
정읍시의회, 서울시의회 방문 우호교류 강화
  • 김진엽 기자
  • 승인 2019.08.15 2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읍시의회(의장 최낙삼)가 지난 13일부터 14일까지 서울특별시의회(의장 신원철)를 방문했다.

이번 방문은 ‘2019~2020 정읍 방문의 해’를 맞아 정읍시 관광객 유치와 서울특별시의회 및 재경출향인과의 소통을 통해 우호교류를 강화해 나가기 위함이다.

특히, 무성서원의 세계문화유산 등재를 기점으로 서울도심의 서울역사박물관과 도시건축박물관, 돈의문박물관마을을 둘러보고 정읍시의 도시재생사업과 무성서원을 연계·접목해 국내외 관광객 유치 확대를 위해 마련됐다.

이 자리에는 정태학 재경정읍시민회장과 노식래 서울시의회 의원 등 정읍출신 출향인 30여명과 정읍시의회 의원이 참석했다.

최낙삼 의장은 “전통과 현대가 조화롭게 공존하는 서울시 도시재생사업을 벤치마킹해 정읍시가 질적으로 성장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겠다”며 재경출향인과의 교류를 통해 국가예산 확보 등 정읍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도록 의정활동을 펼쳐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정읍시와 서울시는 2014년 9월 상호협약을 체결하고 농·특산물 직거래장터 운영과 지역공동체 페스티벌 참여 등 지속적이고 활발한 교류활동을 이어왔다. 정읍=김진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최명희문학관, 혼불문학상 수상작 감상문 공모전'혼불의 메아리'
  • 2019년 나눔봉사.사회공헌 시상식 성료
  • 2019 인성 클린콘텐츠 스마트쉼 UCC 공모전 시상, 전국 최대 규모
  • ‘새만금개발 2단계’ 20년內 매듭짓는다
  • 동국대, G미래 & 힐링 융복합 CEO과정 입학식 성료
  • 전북 소멸위험 지수 심각해져…11개 시군 '위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