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2-12 00:11 (목)
"누구나 작곡가가 될 수 있어요"
상태바
"누구나 작곡가가 될 수 있어요"
  • 이재봉 기자
  • 승인 2019.08.13 1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소리문화의전당, 하반기 꼬마작곡가 참가자 모집
 

"누구나 작곡가가 될 수 있어요"

한국소리문화의전당이‘꼬마작곡가’에 참여할 하반기 참가자를 오는 14일까지 모집한다.

꼬마작곡가는 뉴욕 필하모닉이 개발한 예술교육으로 아이들이 직접 작곡한 곡을 공연장에서 전문 연주자들이 오케스트라로 연주해 주는 프로그램이다.  

아이들은 어렵고 지루한 교육 대신에 놀이를 통해 음악을 배우게 되고, 세상에 단 하나뿐인 자신만의 음악이 연주되는 과정을 통해 생각과 감정을 자유롭게 표현하며 즐거운 꼬마작곡가가 될 수 있다.

상반기에는 14명의 아동과 5팀의 가족이 참여해 본인들이 작곡한 작품 발표회를 가졌다. 교육에 참가한 한 어린이는“엄마 아빠에게 제일 먼저 들려주고 싶어요.”라며 가족에 대한 사랑을 전했고, 부모님들 역시“음악을 만들어 가는 과정을 같이 경험해 보는 것이 좋다.”며 교육에 만족해했다.  

일상 속의 상상력으로 만들어지는 노래들인 만큼 아이들의 창의력 향상에도 도움이 된다. 신청서는 한국소리문화의전당 누리집에서 다운받아 작성 후 이메일(soriart21@naver.com)로 제출하면 되고, 개별면담을 통해 8월 24일부터 매주 토요일에 교육을 실시한다. 

한편, 꼬마작곡가는 꿈다락 토요문화학교의 일환으로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과 한국소리문화의전당이 주관하는 학교 밖 예술교육 프로그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최명희문학관, 혼불문학상 수상작 감상문 공모전'혼불의 메아리'
  • 2019년 나눔봉사.사회공헌 시상식 성료
  • 2019 인성 클린콘텐츠 스마트쉼 UCC 공모전 시상, 전국 최대 규모
  • 정읍시, 쉼과 활력이 넘치는 도심 만들기 ‘박차’
  • ‘새만금개발 2단계’ 20년內 매듭짓는다
  • 동국대, G미래 & 힐링 융복합 CEO과정 입학식 성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