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1-22 04:25 (수)
국립전주박물관, 한국학중앙연구원 장서각과 업무협약
상태바
국립전주박물관, 한국학중앙연구원 장서각과 업무협약
  • 이재봉 기자
  • 승인 2019.08.13 16: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비문화 활성화 위해 상호협력 위해 노력

국립전주박물관(관장 천진기)과 한국학중앙연구원 장서각(관장 주영하)은 지난 12일  한국학중앙연구원 장서각에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선비문화의 활성화 및 상호협력을 위하여 추진됐다.

협약의 주요 내용은 ▲학술연구 진흥 및 상호 공동 연구 ▲전시 및 연구를 위한 문화재 및 자료 협조 ▲학술 세미나 공동 개최 등이다.

한국학중앙연구원 장서각은 조선왕실의 자료를 소장하고 있으며, 35만점의 민간 사대부자료를 조사·수집한 한국학 전문 도서관이자 연구기관이다.

동의보감, 조선왕조의궤 등 세계기록유산을 비롯하여 다수의 국가지정문화재를 소장하고 있으며 해제, 목록집 간행, 연구서 간행 등을 활발히 수행하고 있다. 

국립전주박물관은 ‘조선 선비문화’를 주제로 특성화 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연계 특별전과 교육행사 등 다양한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올 연말에는 선비문화 주제에 맞추어 어린이박물관을 개선하고 내년에는 선비문화실을 신설하여 관람객에게 선보일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김수흥 예비후보(익산 갑) 출판기념회 성황
  • KCFT 노조 파업 장기화…경쟁력 적신호
  • 2020 CKEF 캄한 경제문화교류 포럼 개최
  • 영광 한빛원전 ‘안전’ 어떻게 담보하나?
  • 정읍시의회 한빛원전 특위, 월성원전 방문…시민안전 대책 모색
  • 신재생에너지 보급 확대 ‘청정도시’ 만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