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2-07 14:02 (토)
원광대 원불교사상연구원, ‘개벽과 근대’ 주제로 학술대회 개최
상태바
원광대 원불교사상연구원, ‘개벽과 근대’ 주제로 학술대회 개최
  • 정영안 기자
  • 승인 2019.08.13 1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광대학교 원불교사상연구원은 ‘개벽과 근대’를 주제로 15일 교내 숭산기념관에서 학술대회를 개최한다.

한국의 ‘근대’를 새롭게 조명하고, 해석하자는 취지로 마련된 이번 학술대회는 경희대 공공대학원 김상준 교수가 ‘다시 보는 동학혁명’을 주제로 첫 발표에 나서며, 두 번째는 요카이치대학 기타지마 기신 교수가 ‘토착적 근대화의 지구적 근대’를 주제로 발표할 예정이다.

첫 발표에 나서는 김상준 교수는 한국사회학회 연구이사 등 여러 학회 이사직을 맡고 있으며, 공저 ‘헌법 다시보기’, ‘탈20세기 대화록’, ‘문명충돌 현장을 가다’ 등 다수의 저서를 편찬했다.

기타지마 기신 교수는 6년 전부터 원광대와 학술교류를 시작해 동학을 접하고, 그동안 연구하던 인도와 아프리카의 독립운동 사례와 결부 시켜 ‘토착적 근대’라는 개념을 제시했다.

세 번째는 한국외국어대학에서 ‘정조 탕평론의 정치철학적 의미’로 박사학위를 받고, 대전인문예술포럼 학술이사 등으로 활동하면서 ‘동서양의 비교정치철학’을 연구하는 대전대 혜화리버럴아츠칼리지 안효성 교수가 ‘동학의 근대성-생명평화사상’을 주제로 발표를 이어간다.

철학을 전공한 조성환 박사는 ‘한국 근대의 탄생’을 편찬하고, ‘개벽’의 관점에서 한국근현대사상사를 다시 보는 연구를 진행하고 있으며, 허남진 교수는 원불교사상연구원 대학중점연구소 연구교수로 재직하고 있다.

익산=정영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최명희문학관, 혼불문학상 수상작 감상문 공모전'혼불의 메아리'
  • [文정부 반환점①] 새만금·탄소·농생명사업 '합격'
  • 정읍시, 쉼과 활력이 넘치는 도심 만들기 ‘박차’
  • ‘새만금개발 2단계’ 20년內 매듭짓는다
  • 동국대, G미래 & 힐링 융복합 CEO과정 입학식 성료
  • 전북 소멸위험 지수 심각해져…11개 시군 '위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