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2-29 17:51 (토)
제30회 미스변산선발대회 성황...이지수양 진 영예
상태바
제30회 미스변산선발대회 성황...이지수양 진 영예
  • 이재봉 기자
  • 승인 2019.07.29 17: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고의 바다 미인을 가리는 ‘제30회 미스변산선발대회’가 전북도민과 부안군민, 전국 각지에서 몰려든 관광객들의 응원 속에서 성황리 막을 내렸다.

전북도민일보와 21세기비전창조연구원이 주최하고 부안군·전북은행·이스타항공·전북CBS가 특별후원하며, 하이트 진로·제일건설·(주)아토큐엔에이가 협찬한 올해 대회는 지난 27일 오후 3시 부안 변산해수욕장 특설무대에서 열렸다.

이날 대회에는 김택수 전북도민일보 회장과 임환 사장, 이종충 부안군 행정복지국장, 김연식 부안군의회 자치행정위원장을 비롯한 김광수·오장환 부안군의원, 송광복 부안수협장, 배인태 농협중앙회 부인군지부장, 오세준 부안군 산림조합장, 하종대 채널A 통합뉴스 센터장 등이 참석해 축제를 빛냈다. 또 출전자들의 가족과 지인, 부안군민, 관광객 등이 함께 축제를 즐기며 출전자들에게 열띤 응원을 보냈다. 

김차동과 문하임의 사회로 문을 연 대회에는 전국 각지에서 모인 20명의 미인들이 본선 무대에 올라 영예의 진을 향한 치열하고도 뜨거운 경쟁을 펼쳤다.

출전자들은 무대 위에서 그동안 갈고 닦은 실력을 한껏 발휘했다. 당당한 위킹과 무대매너, 당찬 목소리로 시종일관 자신감 넘치는 모습을 보여줬다. 

그 결과 본상인 진의 영광은 이지수(22) 양이 차지했으며, 선은 양수민(19) 양, 미에는 지경선(24) 양이 선발됐다. 미스변산 전북도민일보에 최유선(22), 미스변산 더마버드화장품에 박아람(22), 미스변산 제일건설에 이수지(24), 미스변산 부안참뽕에 이주연(26) 양 등이 이름을 올렸다.

특별상인 우정상에는 이하영(23), 이정현(23) 양이 수상했다. 또 성실상에는 표수미(22)와 이수지, 교양상에는 박아람, 향토미인상에는 하꽃길(17), 스마일상에는 최유선과 양수민 양이 기쁨을 나눴다. 김설(24) 양과 모하라(24), 노소소(22) 양은 특별상 속의 특별상을 수상했다. 

이날 현장에서는 미스변산 출신 실력파 트로트 가수들의 재기발랄한 무대가 준비돼 30주년의 의미를 더했다. 문하임과 김맑음은 시원한 목소리와 깜찍한 외모로 무대를 주름잡으면서 후배들을 뜨겁게 응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속보]113번 확진자 직장동료 1명 '양성'
  • 전북, 113번 환자 가족 4명, 1차 검사 '미결정'
  • 전북 113번 환자 동선 공개
  • [2보]전북 군산 코로나19 70대 여성 확진...역학조사 진행 중
  • 김제 요촌동, 2020년 저소득층 대상 찾아가는 복지 방문상담 실시
  • 정읍시, 겨울철 축사시설 점검·관리 철저 당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