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2-29 17:51 (토)
전북문화관광재단, 문화매개 인력 대상 '지역문화학교'운영
상태바
전북문화관광재단, 문화매개 인력 대상 '지역문화학교'운영
  • 이재봉 기자
  • 승인 2019.07.26 17: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도문화관광재단(대표이사 이병천 이하 재단)이 문화매개 인력을 대상으로 현장실무교육을 제공하는 ‘지역문화학교’를 운영한다.

이번 사업은 시군에서 종사하는 문화매개인력에게 기획, 홍보 등 맞춤형 실무교육 제공해 이들의 성장을 통해 궁극적으로 지역문화의 성장을 목표로 한다.문화매개인력은 문화의 소비자와 제작자를 이어주는 사람을 일컫는다.

시군문화매개인력 재교육사업 ‘지역문화학교’는 재단과 ‘진안문화의집’, 그리고 남원‘섬진강’과 함께 8월 6일까지 각 20명씩(진안, 남원) 수강생을 모집하며, 문화원·문화예술단체, 문화예술활동가 등 문화 관련 종사자라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이번 교육은 다음달 12일(진안), 22(남원)에 시작하며, 월요일과 목요일 지역별 주 1회(총 6회)로 진행한다. 

특히 올해는 교육의 편의성을 제공하기위해 ‘진안문화의집’과 남원‘섬진강’이 공동주관으로 참여 교육 수혜를 시군 지역으로 확대했다.

접수 방법과 교육과정 등 자세한 내용은 전라북도문화관광재단 홈페이지(www.jbct.or.kr)에서 확인 할 수 있으며, 최종 선발인원은 다음달 7일에 발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속보]113번 확진자 직장동료 1명 '양성'
  • 전북, 113번 환자 가족 4명, 1차 검사 '미결정'
  • 전북 113번 환자 동선 공개
  • [2보]전북 군산 코로나19 70대 여성 확진...역학조사 진행 중
  • 김제 요촌동, 2020년 저소득층 대상 찾아가는 복지 방문상담 실시
  • 정읍시, 겨울철 축사시설 점검·관리 철저 당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