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1-22 22:15 (수)
전문 예술법인·단체 지정신청 요건 완화 추진
상태바
전문 예술법인·단체 지정신청 요건 완화 추진
  • 양규진 기자
  • 승인 2019.07.12 01: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동용 도의원, 문화예술진흥 조례 일부 개정안 발의
▲ 전북도의회 조동용 의원(군산3)

전북도의회 조동용 의원(군산3.사진)이 문화예술진흥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을 11일 발의했다.

개정조례안은 미술분야 전문 예술법인·단체의 지정신청 요건을 완화하는 것을 골자로 하고 있으며 도내에는 총 43개의 법인·단체가 지정 돼 있다.

현행 조례에는 미술분야의 경우 전문 예술법인·단체로 지정신청을 하기 위해서는 연간 4회 이상의 전시회를 개최한 실적이 있어야만 한다.

하지만 지역 미술시장이 작고 법인·단체운영 여건도 열악한 실정을 감안하면 이 같은 신청요건은 현실과 동떨어져 있다는 지적이 제기되고 있다.

이에 조동용 의원은 연간 4회 이상의 전시개최 실적을 연간 2회로 낮춰 신규 전문 예술법인·단체의 진입장벽을 낮추고, 전문 예술법인·단체의 지정 취지를 활성화하고자 개정안을 발의했다.

해당 개정조례안은 오는 16일 시작되는 제365회 전북도의회 임시회에서 처리될 예정이며, 향후 예술법인·단체의 양적 성장을 도모하고 지원 및 육성 효과에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한편, 전문 예술법인·단체는 문화예술진흥법에 근거를 두고 있고, 지정될 경우 자치단체 보조 등 공공자금의 지원과 융자사업에 있어서 우선적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양규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김수흥 예비후보(익산 갑) 출판기념회 성황
  • KCFT 노조 파업 장기화…경쟁력 적신호
  • 2020 CKEF 캄한 경제문화교류 포럼 개최
  • 영광 한빛원전 ‘안전’ 어떻게 담보하나?
  • 정읍시의회 한빛원전 특위, 월성원전 방문…시민안전 대책 모색
  • 신재생에너지 보급 확대 ‘청정도시’ 만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