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2-09 22:53 (월)
13일 사건사고 종합
상태바
13일 사건사고 종합
  • 김명수 기자
  • 승인 2019.06.13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치매노인 하루 동안 차 안 방치 사망...요양병원장 영장 

치매노인을 차 안에 방치해 숨지게 한 요양병원 관계자들이 무더기로 경찰에 붙잡혔다.
전주덕진경찰서는 의료법 위반, 업무상 과실치사 등의 혐의로 전주의 한 요양병원 원장 A(66)씨 등 2명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13일 밝혔다. 


경찰은 또 병원 직원 B(62)씨 등 3명도 업무상 과실치사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A씨 등은 지난달 3일 오후 1시께 치매를 앓는 C(89·여)씨를 자신들의 요양병원으로 옮기는 과정에서 하루 동안 C씨를 차량 안에 방치해 숨지게 한 혐의다. 


이들은 또  C씨가 ‘열사’인 것을 알면서도 시신 검안서에 허위로 ‘병사’로 기록한 혐의도 받고 있다.
이번 사건은 진안의 한 요양병원 파업으로 환자 33명이 이 병원으로 이송하는 과정에서 발생했다. 


이 병원 관계자는 "많은 환자를 한꺼번에 옮기다 보니 명단 확인을 제대로 못 한 것 같다"고 과실을 인정한 바 있다.   


경찰 관계자는 “A씨 등은 C씨가 사망했지만 경찰에 신고하지 않았을 뿐만 아니라 허위검안서를 작성하는 등 범행이 중하다고 판단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말했다. 

■진열대 화장품 훔친 50대 검거

완산경찰서는 13일 화장품을 훔친 혐의(절도)로 A(50)씨 등 2명을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지난 4월 17일 오후 2시 38분께 전주시 완산구 B(47)씨의 화장품가게에서 감시가 소홀한 틈을 타 시가 12만원 상당의 화장품을 훔친 혐의다. 김명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최명희문학관, 혼불문학상 수상작 감상문 공모전'혼불의 메아리'
  • 정읍시, 쉼과 활력이 넘치는 도심 만들기 ‘박차’
  • 2019년 나눔봉사.사회공헌 시상식 성료
  • 2019 인성 클린콘텐츠 스마트쉼 UCC 공모전 시상, 전국 최대 규모
  • ‘새만금개발 2단계’ 20년內 매듭짓는다
  • 동국대, G미래 & 힐링 융복합 CEO과정 입학식 성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