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7-10 18:22 (금)
전북농협, 스스로 개선하는 축산환경 분위기 조성
상태바
전북농협, 스스로 개선하는 축산환경 분위기 조성
  • 왕영관 기자
  • 승인 2019.06.12 16: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축사청소, 농장주변 경관개선, 각종 소독활동 등

전북농협(본부장 유재도)은 12일 전주김제완주축협(조합장 김창수)과 공동으로 완주군 고산면 소재 축산 농가를 방문해 축산환경 개선 활동을 벌였다.

이날 임직원들은 악취 저감과 사육환경 개선을 위해 축사청소, 농장주변 경관개선, 퇴비사 내부 미생물 살포 및 소독 활동을 실시했다.

유재도 본부장은 “깨끗한 축산환경 개선을 통해 축산업의 부정적 이미지를 개선하고 사랑받는 축산업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농가들이 스스로 앞장서 줄 것을 강조 했다”고 밝혔다.

한편, 전주김제완주축협은 매월 두 번째 수요일에 ‘축산환경 개선의 날’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축산환경개선에 대한 농가 스스로 의식변화를 적극 유도할 계획이다.
왕영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1보]전주여고 3학년 코로나19 양성
  • [종합]전주여고 학생 가족 모두 음성…학교와 학원 등 960명 전수조사
  • [2보] 전주 여고생, 2차 검사서도 ‘양성’
  • 한전, 2020년 전력설비 국가안전대진단 시행
  • 전주 여고생 확진자 미술학원 건물 폐쇄될까
  • 김제시의회, 불륜사태 처리과정 아쉬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