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5-29 21:29 (금)
전북농협, 삼락농정 농특산물 직거래 장터 개장
상태바
전북농협, 삼락농정 농특산물 직거래 장터 개장
  • 왕영관 기자
  • 승인 2019.05.16 17: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농협(본부장 유재도)은 17일부터 19일까지 3일간 군산시 근대문화역사거리에서 시·군 추천 농특산물, 도지사 인증 마을기업 제품, 농촌융복합산업 상품 등 다양한 상품들로 ‘삼락농정 우수 농특산물 직거래장터’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번 직거래장터는 전북관내 14개 시·군에서 선정된 대표 농산물 및 농특산 가공품(장아찌, 건조과일, 젓갈류, 참기름 등)들이 선보일 예정이며, 가정의 달을 맞아 군산 근대화 거리를 찾는 시민과 관광객을 대상으로 전북의 맛과 멋을 알리는 푸짐한 사은품 증정 등 신나는 행사를 준비하고 있다.

삼락농정 직거래장터는 생산자와 소비자의 ‘만남의 장’으로 전북의 안전한 농특산물을 저렴한 가격으로 판매하는 ‘상생하며 동행하는 장터’로, 그동안 전주지역 위주로 열리던 것을 이번에는 침체된 군산경제를 살리고자 군산시 근대문화역사거리에서 개최하게 됐다.

전북농협은 5월 초부터 현수막, 전단지 홍보 및 라디오 광고 등을 통해 이번 직거래 장터를 알리고 있다.

유재도 본부장은 “이번 직거래장터는 관광지에서 열리는 만큼 홍보에 초점을 두고 전북의 맛을 전국에 알리는 기회로 삼아 우리 농산물이 전국으로 퍼져나가는 계기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왕영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북대, 국토부 한옥전문인력양성기관 선정
  • 정읍시, 첨단과학산업 분야 국비 확보 ‘박차’
  • 새만금신공항 건설 추진 가시화
  • 군산 중고차 수출단지 조성 급물살
  • 정읍시, 언론인 정례 브리핑 재개
  • 주민 제안 '소규모 재생사업' 활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