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1-28 18:39 (월)
"냉장고에 돈 보관하세요" 보이스피싱 후 직접 훔친 중국인 검거 
상태바
"냉장고에 돈 보관하세요" 보이스피싱 후 직접 훔친 중국인 검거 
  • 김명수 기자
  • 승인 2019.05.09 17: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화금융사기(보이스피싱)에 속은 피해자의 현금을 훔쳐 보이스피싱 조직원에게 전달한 중국인이 경찰에 붙잡혔다.


군산경찰서는 절도 혐의로 중국 국적의 A(30)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라고 9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달 9일 오전 11시 38분께 군산의 한 아파트에 침입해 집주인 B(80)씨가 냉장고에 넣어둔 1600만원을 훔친 혐의다.


B씨는 '개인정보가 유출됐으니 은행에서 돈을 인출해 집에 보관하라'는 보이스피싱 조직원의 전화를 받고 현금을 냉장고에 넣어둔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피해자의 신고로 수사에 나서 범행 4주 만에 경기도 수원시의 한 공동 주택에서 A씨를 붙잡았다.


A씨는 범행 직후 서울에서 보이스피싱 조직원을 만나 자신의 수수료 100만원을 뺀 1500만원을 건넨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조사에서 A씨는 “인터넷상에서 알게 된 지인이 냉장고에 돈이 있으니 전달해 달라고 해서 심부름을 했다”고 진술했다.


경찰 관계자는 "냉장고에 있던 현금은 피해자가 매달 27만원씩 받는 노령연금을 꼬박꼬박 모은 것"이라며 "피해금 회수와 돈을 받아 가로챈 보이스피싱 조직원 검거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말했다. 김명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거주지 제한 없는 ‘e편한세상’ 오션뷰 아파트 관심
  • 악몽된 핼러윈… 서울 이태원 압사 참사
  • 신천지예수교회, 10만 수료식 안전하게 성료
  • 역세권 인기 지속…‘더파크 비스타 데시앙’ 본격 분양에 관심 집중
  • 인스타 팔로워 늘리기 ‘모두그램’, 한국인 팔로워 서비스 품질개선
  • 한강변 개발입지에 대규모 재개발 추진 호재…자양2동 ‘자양 리버탑’ 분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