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8-14 17:48 (금)
제58회 전라예술제 5월 8일 고창에서 개최
상태바
제58회 전라예술제 5월 8일 고창에서 개최
  • 이재봉 기자
  • 승인 2019.04.29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 예술인들의 큰 잔치 제58회 전라예술제가 다음달 8일부터 12일까지 5일간 고창 모양성 잔디광장에서 열린다. 

사)한국예총 전북연합회(회장 선기현)가 주최하고 전라북도와 고창군이 후원하는 이번 예술제는 제56회 전북도민체전 기간에 실시함으로써 예향전북의 이미지를 부각시키고, 관광객에게 볼거리를 제공하는 종합예술축제로 펼쳐진다. 

 ‘빛나라 전라예술 신나라 도민체전!’이라는 슬로건으로 열리는 이번 예술제는 국악, 무용, 연극, 연예, 음악 등 5개 공연단체가 매일 오후 2시와 밤 7시에 공연을 갖고, 오후 3시 30분에는 전주기접놀이, 영산작법, 오거리당산제 등 전라북도 주요 민속작품이 선보인다. 

또한 건축, 문인, 미술, 사진 등 4개 협회는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 야외전시장에서 작품전시회를 가지며, 도내 11개 시군예총이 참여하는 합동공연과 고창예술을 대표하는 고창보릿대춤과 임동창의 모모와 아산 등이 마련된다.

또한 평양예술단과 퓨전국악페스티발로 국악실내악 ‘나니네’와 타악 연희원 ‘아퀴’ 초청공연 등 다양한 프로그램들이 펼쳐진다. 

선기현 회장은 “전북예총은 58년의 역사가 말해주듯이 전라예술제는 전북예술문화의 수준과 깊이를 평가하는 행사로 순수문화예술행사의 자부심이고 중심이며 희망이다”며 “이번 도민체전기간에 깊고 그윽한 예술의 향을 피워 함께 공유하는 예술, 신명나는 행복한 예술의 진가를 보여주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북, 자동차 '품질인증부품생산' 메카로 급부상
  • 배수관 터지며 발생한 싱크홀
  • 기획) 민선 7기 김제시, 살기 좋은 행복한 김제와 시민들이 신뢰하는 수돗물 공급 만전 기해
  • 전주시설공단, 한전과 전기버스용 충전설비 제공 협약 체결
  • [속보]헌재, '신생 매립지, 종전 관할구역과 연관성 없다'
  • 차규근 본부장, 외국인 정책현황과 미래 특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