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6-01 14:32 (월)
진안군, 고추 비가림 재배시설 확대 보급
상태바
진안군, 고추 비가림 재배시설 확대 보급
  • 박철의 기자
  • 승인 2019.04.16 14: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정적인 고추 생산기반 확충을 위해 3억 2500만 원 투입

진안군이 잦은 기상이변에 대비하고 안정적으로 농가에서 고추를 생산할 수 있도록 고추 비가림 재배시설을 확대 지원한다.
16일 진안군에 따르면 군은 올해 총 3억2500만원을 투입해 비가림 재배시설 1.5ha를 설치할 계획이다.
고추는 대부분 노지에서 재배되고 있어 집중호우, 가뭄, 태풍 등 이상 기후가 자주 발생하면 생산량이 크게 줄어든다. 
고추 비가림 재배시설은 비를 차단할 수 있기 때문에 고추 탄저병 등 병해충 피해율과 농약 살포 횟수를 크게 줄일 수 있어 안정적인 고추 생산이 가능할 뿐만 아니라 생산량도 두 배 이상 높일 수 있다.
비가림 재배시설의 농가 단위 지원면적은 시설 면적 660㎡이상 이다. 기준단가는 22,000원/㎡이고, 지원 비율은 보조 50%, 융자 30%, 자부담 20%다. 
군 관계자는 “지속적인 생산기반 확충과 자립기반 유지를 위해 고추 비가림 재배시설 지원을 확대해 농산물 품질 고급화와 농가소득 증대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군산 중고차 수출단지 조성 급물살
  • 기획) 김제시, 재난·재해 등 위기관리 현장을 가다
  • 전북대, 국토부 한옥전문인력양성기관 선정
  • 정읍시, 첨단과학산업 분야 국비 확보 ‘박차’
  • 새만금신공항 건설 추진 가시화
  • 새만금 육상태양광 3구역, 군산 기업 2곳 포함